> 산업 > SW

네이버클라우드-NH농협은행, 은행권 최초 퍼블릭 클라우드 도입

  • 기사입력 : 2020년10월30일 08:48
  • 최종수정 : 2020년10월30일 08: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완 기자 = 네이버클라우드와 NH농협은행은 지난 29일 서울 서초구 소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올원뱅크 퍼블릭 클라우드 오픈식'을 열고,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금융 존을 기반으로 사용자 편의성과 보안성을 한 단계 더 진화시킨 올원뱅크를 공개했다.

올원뱅크가 올려진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금융 존은 금융보안원의 안정성 평가를 100% 충족한 금융 전용 클라우드로  은행권에서 퍼블릭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한 대고객 서비스를 오픈한 것은 최초다. 

네이버클라우드는 민감한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하는 동시에 유연한 서비스 확장이 가능한 금융 클라우드 위에서 올원뱅크의 지속적인 서비스 혁신을 지원할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김지완 기자 = 네이버클라우드와 NH농협은행은 지난 29일 서울 서초구 소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올원뱅크 퍼블릭 클라우드 오픈식'을 가졌다. [사진=네이버] 2020.10.30 swiss2pac@newspim.com

NH농협은행은 퍼블릭 클라우드 도입을 통해 예・적금 특판 이벤트 등 대량의 트래픽이 예상되는 서비스를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버를 통하도록 설계해 서버의 부하를 방지하고 보안성을 높였으며, 신규 서비스의 다양화와 차별화를 위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의  IaaS, SaaS 기술 등을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클로바(CLOVA) OCR(광학문자인식) 서비스를 활용한 NH농협은행의 'OCR 지로납부 서비스'는 지로 공과금 납부 시 정보 입력 없이 촬영만으로 납부가 가능하며, 향후에도  이와 같은 고객 편의성을 향상시킬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네이버클라우드 박원기 대표는 "지금으로부터 딱 1년 전인 지난해 10월29일 바로 이 자리에서 NH농협은행과 금융 클라우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했다"며 "지난 1년 간 끊임없는 양사 협력이 오늘과 같은 좋은 결실을 맺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상래 NH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이부행장은 "고객에게 더욱 편리한 생활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퍼블릭 클라우드를 도입했다"며 "네이버클라우드와의 협력을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디지털 혁신기술을 개발하고, 다양한 상생 비즈니스 모델을 지속적으로 창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swiss2pac@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