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외신출처 > 로이터

파우치 "트럼프, 코로나19 TF 회의 수 개월째 불참"

  • 기사입력 : 2020년10월24일 10:30
  • 최종수정 : 2020년10월24일 10: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기 기자 =미 국립알레르기감염병 연구소(NIAID) 소장 앤서니 파우치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수 개월째 백악관 코로나19(COVID-19) 태스크포스 회의에 참석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이끄는 이 태스크포스는 현재 매주 1회 온라이 회의로 전환되 개최되고 있다.

23일(현지시간) CNBC 드엥 따르면 파우치 박사는 MSNBC방송에서 트럼프가 코로나19 태스크포스 회의에 마지막으로 언제 참석했는지를 묻는 질문에 대해 "코로나19 확진자수가 다시 올라가고 있는 상황인데도 대통령은 최근 수개월간 회의에 참석하지 않고 있다"고 대답했다.

그러면서 파우치는 "코로나19 상황 초기에는 하루 한번씩 회의를 개최했지만 지금은 일주일에 한 번씩 화상 회의를 열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는 코로나19 태스크포스 회의 참석자인 프랜시스 콜린스 미 국립보건원(NIH) 원장의 발언과 일치한다.

지난 19일 콜린스 원장은 NPR과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주로 펜스 부통령과 그의 코로나19자문 스콧 애틀라스 박사로부터 정보를 얻는다고 말한 바 있다.

미국은 현재 하루 확진자수 증가가 약 6만1100명으로 이는 일주일 전에 비해 14%나 높은 수준이다.

전날 대선토론회에서 트럼프는 "상황이 호전되고 있다"고 말했지만 CDC국장 로버트 레드필드는 "미국은 지금 위기단계에 접어들고 있다"고 경고했다.

[워싱턴 로이터=뉴스핌]김근철 기자=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이 23일(현지시간) 미 상원의 코로나19 청문회에 출석, 답변하고 있다. 2020.09.24 kckim100@newspim.com

00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