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주식

[뉴스핌 라씨로] 대원미디어, 아머드사우루스 IP 사업 본격화..."10곳 이상 계약"

"복수의 OTT 사업자와 계약조건 논의중"

  • 기사입력 : 2021년09월08일 11:25
  • 최종수정 : 2021년09월08일 11:2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편집자] 이 기사는 9월 8일 오전 09시25분 AI가 분석하는 투자서비스 '뉴스핌 라씨로'에 먼저 출고됐습니다.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대원미디어가 기대를 모으고 있는 시각특수효과(VFX) 애니메이션 '아머드 사우루스'를 통해 지적재산권(IP) 사업을 본격화한다. 방송과 완구를 시작으로 출판, 의류, 식음료, 팬시, 잡화 등에서 원소스 멀티유즈(OSMU) 사업을 한다는 복안이다. 이미 10곳 이상의 업체들과 계약을 확정했다.

8일 대원미디어에 따르면 이 회사는 오는 겨울방학 시즌에 방영 예정인 '아머드 사우루스'를 통해 IP 사업을 본격 확대한다. 대원미디어 관계자는 "10곳 이상이 계약이 픽스됐고, 현재 논의중인 곳까지 포함하면 20여곳 이상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달에는 블랙야크키즈가 대원미디어와 '아머드 사우루스'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운영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블랙야크키즈는 1년간 계약을 맺고 의류, 신발, 가방, 기타 용품 등 전 아이템에서 협업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자료=대원미디어 IR북]

대원미디어는 '아머드 사우루스'를 올해 겨울방학 시즌에 SBS를 통해 첫 방영하기로 했다. 본편 방영 직후 OTT(Over The Top,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등 다른 채널을 통해서도 유통할 계획이다.

대원미디어 관계자는 "SBS 방영 이후 크게 텀을 갖지 않고 다영한 채널에서 유통할 계획이다. 하나의 OTT가 될지 복수의 OTT가 될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면서 "계약 조건 등을 아직 논의중"이라고 설명했다.

'아머드 사우루스'의 주요 IP 사업 중에 하나인 완구 사업도 전개할 예정이다. 대원미디어는 직접 기획 및 제작하는 가동형 완구와 피규어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국내 주요 완구 파트너사인 아카데미과학과 합체 완구를 비롯한 폭 넓은 라인업도 출시를 앞두고 있다. 대원미디어는 첫 방영 직후 3개월 내에 총 20여종에 이르는 다양한 형태의 '아머드 사우루스' 관련 완구 및 피규어를 론칭할 예정이다. 또 키덜트를 위한 소장용 한정판 피규어도 기획 중이다.

아머드 사우루스는 대원미디어와 스튜디오 이온이 공동 제작한 VFX 애니메이션이다. 지구에 등장한 외계 금속 생명체에게 맞서기 위해 지구 연합군이 DNA 복제로 공룡을 재탄생 시키고 공룡과 교감 훈련을 받은 청소년을 공룡의 파일럿으로 발탁해 맞선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대원미디어 최근 1년 주가 추이. [자료=네이버]

지난 3월 티저 영상은 공개되자마자 온라인상에서 폭발적인 화제를 모으면서 대원미디어 주가를 끌어올렸다. 월별 주가는 3월에 101%, 4월 55% 올랐다. 2월 말 1만1000원이었던 주가는 4월에 5만5700원까지 올랐고, 이후 조정을 받아 5월부터 최근까지는 3만원대에서 박스권 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2분기에는 연결 기준으로 영업이익 39억5천만원을 기록했다. 전년동기대비 66.7% 증가한 규모다.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649억 9천만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1%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66.7% 증가한 39억 5천만원, 당기순이익은 59% 증가한 31억 5천만원을 기록했다. 연결 실적에서 닌텐도와 완구 및 피규어 등 유통 사업에서의 매출액이 감소했으나, 상대적으로 이익률이 높은 콘텐츠 및 방송, 출판 사업의 양호한 성과로 관련 매출 비중이 증가했다.

ssup8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