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주식

진원생명과학 "코로나19 백신 'CoV2-002' 임상연구 미국 FDA 승인"

  • 기사입력 : 2021년07월27일 08:31
  • 최종수정 : 2021년07월27일 08: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진원생명과학은 "코로나19 DNA 백신(GLS-5310)의 피내 접종과 비강내 접종을 병용한 후 백신 면역반응을 평가하는 임상연구인 'CoV2-002' 연구가 미국 FDA의 승인을 받아 미국 내 3개 임상기관에서 수행하게 됐다"고 27일 밝혔다.

회사는 "이번 임상연구를 통해 우리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DNA 백신의 혁신적인 흡인작용 피내접종기인 Gene-Derm과 비강내 분무 스프레이를 이용해 GLS-5310을 병용 접종할 경우 코 부위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는 코 점막내 면역을 증진할 수 있는지를 평가할 예정"이라며 "GLS-5310은 이미 국내에서 수행중인 1/2a상임상연구의 1상임상 중간분석결과를 통해 93%의 접종자에서 혈청전환과 T세포면역반응을 확인했고, 높은 수준의 항체와 활성 T세포를 관찰한 바 있다"고 밝혔다.

진원생명과학 최고의학책임자 조엘 메슬로 박사는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코 부위에 최초 감염되어 다량 복제된 후 다른 사람의 감염을 일으키게 된다"며 "금번 임상연구에서 GLS-5310의 피내와 비강내 접종시 IgA 항체의 형성을 평가할 예정인데, IgA 항체는 코 점막내 면역을 담당하는 항체로 바이러스의 코 부위 초기 감염과 감염 이후의 바이러스의 확산을 예방한다고 알려졌다"고 밝혔다.

또한, "토끼를 이용한 효능 평가 연구에서 GLS-5310에 대해 흡인작용을 이용한 피내접종과 코 분무기를 이용한 비강내 접종을 병용한 결과 높은 수준의 IgA 항체의 생성을 확인하고 5주 동안 지속됨이 관찰돼 본 결과를 근거로 미국 FDA의 임상 승인을 받게 됐다"고 부연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이사는 "우리회사는 코로나19 감염병 팬데믹에 대응하기 위해 독창적인 백신 후보물질의 디자인과 신규 접종기기의 평가를 해왔으며, 이번 연구에서는 바이러스의 전파 확산을 막을 수 있는 코 부위 점막내 면역을 형성하기 위한 DNA 백신의 비강내 접종을 평가하게 됐다"고 밝히며 "우리회사의 DNA 백신은 다른 백신들과 달리 저온 물류의 필요성이 낮고, 투여가 편리하고 통증이 없으며, 저렴한 가격을 장점으로 가지고 있어, 선진국뿐만 아니라 백신공급이 어려운 오지나 저개발국에도 적합한 이상적인 백신이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로고=진원생명과학]

ssup8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