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문화 > 문화일반

방탄소년단, 7주 연속 빌보드 1위 '위업'…대중음악사 새 이정표

  • 기사입력 : 2021년07월13일 08:46
  • 최종수정 : 2021년07월13일 08: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핫 100' 7주 연속 1위라는 대기록을 세우며 미국 음악시장을 제대로 정복했다. 

미국 빌보드는 12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올린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지난 5월 21일 발표한 '버터'로 최신 차트(7월 17일 자) '핫 100'에서 7주 연속 1위에 올랐다고 전했다. '버터'는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도 진입 첫 주 이래 7주 연속 정상을 지켰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사진=빌보드 공식 SNS]2021.07.13 jyyang@newspim.com

빌보드는 MRC 데이터를 인용해 "'버터'는 7월 8일까지의 주간 집계에서 라디오 방송 청취자 수 2910만을 기록했다. 이는 직전 주간 집계에 비해 6% 증가한 수치"라고 설명했다. 이를 반영하듯, '버터'는 '팝 에어플레이' 차트 10위에 랭크됐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12월 '다이너마이트'로 '팝 에어플레이' 차트 5위를 기록한 바 있다. 이어 '버터'로 해당 차트 톱10에 2곡 이상을 올린 최초의 한국 아티스트가 됐다. '팝 에어플레이' 차트는 팝 장르의 상위 40개 곡을 대상으로 미국 내 약160개 주요 라디오 방송국의 주간 방송 횟수를 집계해 순위를 매긴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사진=빅히트 뮤직]  2021.07.13 jyyang@newspim.com

'버터'는 진입 첫 주인 6월 5일 자 '핫 100' 차트에 1위로 직행한 뒤 최신 차트까지 7주째 정상을 지키며 대중음악사에 또하나의 이정표를 세웠다. 방탄소년단의 '핫 100' 1위는 통산 12번째다. '다이너마이트'(3회)를 시작으로 피처링에 참여한'새비지 러브' 리믹스 버전(1회), '라이프 고스 온'(1회), '버터'(7회)까지 총 4곡을 한국가수 최초로 '핫 100' 차트 정상에올려놓았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9일 글로벌 서머송 '버터'와 신규 트랙 '퍼미션 투 댄스'가 담긴 싱글 CD를 발매했다. 빌보드는"방탄소년단은 최신 싱글 'Permission to Dance'로 내주인 24일 자 '핫 100'에 진입할 예정"이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