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정치 국회·정당

속보

더보기

[주말 이슈+] '가상현실' 메타버스 앱 제페토서 만난 원희룡 "열심히 배우고 있어요"

기사입력 : 2021년06월19일 06:47

최종수정 : 2021년06월19일 06:57

대선 앞두고 정치권 관심 커져
'업글희룡' 젊은 세대 접점 늘려

[서울=뉴스핌] 김은지 기자 = "정말 직접 하는 것인가요? 팔로우 감사합니다"

"열심히 배우며 하고 있습니다! 반가워요."

제페토 '업글희룡'의 메시지 알림음이 울린 날은 대화를 걸고 일주일의 시간이 지난 때였다. 답장을 받기까진 오랜 기간이 걸렸지만, 제페토 내에서 원 지사를 팔로우한 날(4일)에는 그 직후 빠른 팔로잉을 받을 수는 있었다. 

[서울=뉴스핌] 김은지 기자= 제페토 앱에서 원희룡 지사에게 대화를 걸자 "열심히 배우며 하고 있다"는 답을 받을 수 있었다. 답을 받기까지는 일주일의 시간이 걸렸다. 2021.06.18 kimej@newspim.com

지난 6월 4일, 기억에서 잊고 있었던 제페토 앱을 다시 설치했다. 원희룡 제주지사가 가상자산 투자에 이어 메타버스 내 '원희룡 월드' 제작을 시도한단 소식을 접했기 때문이었다.

원 지사는 지난달 30일 "최근 강연에서 블록체인 기술과 메타버스의 연계성을 강조했다"며 "직접 경험해보기 위해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인 제페토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원 지사는 블록체인뿐 아니라 메타버스의 중요성을 지속해 강조해 왔다. 디지털 영토를 강조하고 있는 이광재 더불어민주당 의원도 최근 제페토를 통해 커뮤니케이션 경로를 다각화했다.

이에 더해 이 의원은 "가상현실상에 업무공간을 마련하는 것뿐만 아니라 가상자산으로 후원받는 최초의 정치인이 되고 싶다"고 언급했다. 

이처럼 대선 주자들의 메타버스에 대한 관심이 이어지면서, 대선 캠프의 영역이 제3의 공간으로 확대될 수 있을지에도 많은 이목이 쏠리고 있다.

[서울=뉴스핌] 김은지 기자=업글희룡의 제페토 아바타 페이지 게시물. 2021.06.18 kimej@newspim.com

◆병원·야구장 등 현실과 유사한 공간 구현...사용자와 똑같은 아바타도  

제페토는 네이버제트가 운영하는 메타버스의 대표적인 플랫폼으로 현실세계와 가상세계를 혼합한 공간을 구현한다. 

메타버스는 현실세계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와 가상·추상을 뜻하는 '메타(Meta)'가 합쳐진 말로 현실과 가상의 경계가 없는 3차원 가상세계를 뜻한다. 아바타를 통해 나이와 성별 등을 넘어 다양한 사람과 소통을 할 수 있게 했다.

3차원 가상세계인 이곳에는 여러 '맵'이 존재하고 있다.

지난 5월 한강을 볼 수 있는 루프탑 편의점인 CU 제페토한강공원점, 6월에는 차의과학대학교 일산 차병원이 병원을 개원하며 아바타들이 더욱 다채로운 제페토 월드를 누빌 수 있게 됐다.

코로나19로 공연장에서 팬들을 만나기 힘든 K-pop 아이돌도 이곳에서는 인원 제한에 관계없이 사인회를 여는 것이 가능하다. 아바타를 위한 가상 구찌 상품도 출시되며, 이탈리아 피렌체 배경의 구찌빌라에 모인 아바타들은 자유롭게 상품을 착용하고 이곳을 찾은 이들과 소통한다.

이외에도 제페토 월드 내 자리한 맵은 비치타운, 벚꽃카페, 교실 등이 있다. 모두 현실과 유사한 모습을 하고 있으며 층간 이동이 가능하거나, 맵 내에서 목소리로 대화하는 것도 가능하다.

실제 최근에 오픈한 제페토 두산 맵의 경우 팬들이 야구장에서 가장 궁금해하는 공간인 라커룸과 실내 연습장, 덕아웃, 로비 등을 만날 수 있게 했다.

최근 기자가 다시 시작한 제페토는 이전의 싸이월드에서 미니미를 만드는 것과 유사한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다.

아바타가 3D로 한층 진화했고, 사용자의 실제 얼굴을 촬영해 만들기 때문에 자신과 똑 닮은 아바타를 만들 수 있다는 점도 특징이다. '심즈'와 같은 게임을 하는 느낌도 크지만, 현실과의 유사성이 높다는 것이 가장 큰 차이점이다.

제페토에서는 여러 맵을 돌아다니며 다른 이용자와 소통을 하는 것이 주를 이룬다. 운세를 보거나 게임도 할 수 있다. 인스타그램과 유사한 아바타 페이지를 운영하고 팔로워들과 사진을 찍는 것도 중요한 플레이 요소 중 하나다.

[서울=뉴스핌] 김은지 기자= 업글희룡을 포함한 6명과 포토 템플릿 '릴레이만세'를 통해 춤을 추고 있는 제페토 내 기자의 모습. 2021.06.18 kimej@newspim.com

◆아직은 부족한 팔로워 수...가상현실 대선캠프 구현될까

다만 제페토가 10대들의 놀이터이다 보니 원 지사의 팔로워 수는 18일 오전 기준 79명에 그치는 수준이었다. 아직 원희룡 월드의 구현까지는 많은 과제가 산적한 셈이다. 

제페토를 이용하는 사용자 중 80%가 무려 10대에 해당한다. 일부를 제외하고는 아직 선거권을 부여받지 못했을 만큼, 아직까지는 큰 이슈를 견인하지 못하고 있는 점에는 약간의 아쉬움이 남았다.

18일 유튜브 이광재TV를 통해 제페토 아바타 '우리별'을 공개했던 이광재 의원 역시 이날 오전 기준 팔로워 수는 3명에 그쳤다. 첫날이었던 만큼 스키점프, 댄스를 제외하고는 별다른 활동을 보여주지는 않았다.

인스타그램과 닮은 아바타 페이지에는 페이스북, 트위터에서처럼 정치적인 메시지가 올라오지는 않는다. 대신, 사용자가 아바타 페이지에서 포토부스 템플릿을 설정하면 팔로워들과 댄스, 워킹 등을 할 수 있다.

이 때문에 기자도 원 지사의 최신 게시물 속에서 총 6명의 아바타와 함께 쉬지 않고 릴레이 만세를 추고 있다.

다른 SNS에서와 달리 좋아요와 댓글의 수도 현저히 적은 편이다. 팔로워들은 "다음에는 저도 꼭 넣어달라"는 요청을 가장 많이 하고 "캐릭터가 지사님과 너무 닮았다", "여기가 지사님 대선 캠프냐?"라는 답을 달기도 한다. 

원 지사 캠프 관계자는 "원 지사가 제페토 앱 내 다채로운 이벤트를 고민하고 있는 것으로는 안다"고 전했다. 

원 지사는 제페토 시작 당시 "앞으로 주2회 이상 제페토에 접속해 소통하며 정책별 공간을 만들어 국민이 쉽게 이해하실 수 있도록 하면 어떨까 생각한다"고 강조하고 "제페토 내 영토 제작 과정을 유튜브 채널 '원희룡TV' 등을 통해 소개하려 한다"는 계획도 밝힌 바 있다. 

kimej@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단독] 가상거래소 코인 90% 거래 금지? 금융위 '증권형코인' 규제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 = 금융위원회가 코인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이중 증권형 코인(STO)을 자본시장법으로 규제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럴 경우 증권형 코인을 기존 가상자산거래소에서 취급할 수 없게 돼 가상자산거래소들이 존폐 위기에 처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7일 금융당국과 정치권에 따르면 금융위 자본시장과는 코인의 증권성 여부를 검증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마련중이다.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과제이기도 한 만큼, 금융당국에서 증권형 코인에 대한 규율방안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윤 정부는 국정과제로 가상자산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규제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2022-06-28 06:00
사진
삼성전자 3나노 공정 '카운트다운'...곧 수율·고객사 발표할 듯 [서울=뉴스핌] 이지민 기자 = 삼성전자가 빠르면 이번 주 내로 차세대 게이트올어라운드(GAA) 기반 3나노미터(㎚=10억분의 1m, 이하 3나노) 공정 양산을 공식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선 삼성전자가 80~90% 이상의 높은 수율과 고객사를 확보해야 3나노 전쟁의 승자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2022-06-28 09:21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