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모하메드 UAE 왕세제에 축하서한..."바라카 원전, UAE 혁신의 아이콘"

화성탐사선 아말의 성공적 화성궤도 진입 축하
바라카 원전 1호기의 상업운전 개시 축하

  • 기사입력 : 2021년04월07일 10:03
  • 최종수정 : 2021년04월07일 10: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아랍에미리트연합국(UAE)의 '건국 50주년의 해' 와 바라카 원전 1호기 상업운전 개시를 축하하는 서한을 모하메드 왕세제에게 발송했다.
 
문 대통령은 서한에서 UAE가 건국 이래 지속적인 혁신과 도전을 통해 발전한 것을 평가한 후, 지난 2월 화성탐사선 '아말'의 성공적인 화성궤도 진입을 축하하고, 올해 10월 개최 예정인 두바이 엑스포가 UAE의 밝은 미래를 보여주는 좋은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서울=뉴스핌] 문재인 대통령과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UAE) 왕세제가 지난 2019년 청와대에서 열린 확대 정상회담에서 악수하고 있다.[사진=청와대] 2019.2.27


또한 2018년 3월 바라카 원전 건설 완료식에서 모하메드 왕세제와의 만남을 상기하면서, 지난 6일 바라카 원전 1호기의 상업운전 개시를 축하했다. 문 대통령은 바라카 원전이 UAE 혁신의 아이콘이자 양국 우정의 상징이라고 의미를 부여하면서 2·3·4호기의 남은 과정도 성공적으로 진행되기를 기원했다.

바라카 원전은 우리나라가 처음 수출한 원자력 발전이다. 한국전력이 주계약자로서 사업을 총괄 수행하고 있다. 향후 장기적인 운영파트너로서 사업에 UAE원자력공사(ENEC)와 합작투자로 참여하고 있다.
 
끝으로 문 대통령은 새로운 50년을 맞이하는 UAE의 번영을 기원하면서 대한민국이 동반자가 되겠다는 의지를 강조했다.

nevermin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