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핀테크

한국핀테크지원센터, "핀테크를 통한 ESG와 금융시장 기여방안"온라인 세미나

연세대학교 환경금융대학원 공동 개최
핀테크를 통한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와 금융기여 방안 논의

  • 기사입력 : 2021년03월03일 14:58
  • 최종수정 : 2021년03월03일 14: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조한웅 기자 = 한국핀테크지원센터(이사장 정유신)는 "핀테크를 통한 ESG와 금융시장 기여방안 온라인 세미나"(02.26(금))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세미나는 핀테크 및 금융회사 임직원, 핀테크산업 학계 관계자 및 핀테크 전문가 등 100여 명이 온라인 라이브로 시청했다. 한국핀테크지원센터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핀테크 기업에게 현지 정보를 공유하고 비대면 방식의 네트워킹을 지원하기 위해 지역연계 핀테크 온라인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세미나는 연세대학교 환경금융대학원와 함께 "핀테크를 통한 ESG와 금융시장 기여방안(강원도)"을 주제로 진행되었다. 

이번 온라인 세미나는 ▲ 인사말(한국핀테크지원센터 정유신 이사장) ▲ 환영사(연세대학교 환경금융대학원 현석 교수) ▲ 지속가능 언더라이팅을 통한 보험사의 ESG 기여(Plug and Play 송명수 총괄이사) ▲ 금융투자업계가 바라는 ESG 핀테크 기업의 모습(NH투자증권 리서치본부 최창규 팀장) 등의 주제로 진행되었다. 

세션 1에서는, 핀테크와 ESG의 최신 현황을 확인했다. 정유신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ESG는 디지털전환 만큼이나 앞으로 금융산업의 트렌드가 될 것이라고 강조하며 ESG와 관련된 변화에 핀테크 기업들이 디지털 기술 경쟁력을 활용하여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기를 바라는 취지에서 본 세미나를 개최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뒤이어 연세대학교 환경금융대학원 현석 교수는 환영사를 통해 비재무 정보의 공시가 의무화되고 표준 기준이 마련되어 정보의 비대칭성이 해결된다면 ESG 투자가 더욱 활성화될 것이라고 전하며 이와 관련하여 핀테크가 ESG에 기여할 것이라고 했다. 
 
세션 2에서는, PNP 송명수 총괄이사가 글로벌 관점에서의 지속가능 언더라이팅을 통한 보험사의 ESG 기여 현황을 소개했다. PNP 송명수 총괄이사는 "작년부터 보험사 전문 신용평가 기관인 AM best에서 보험사 신용등급 평가에 기존 재무건정성 지표 외에 혁신 지수 및 ESG 지수를 반영"하고 있다고 전달하며 해외에서는 보험회사들의 디지털혁신과 ESG 거버넌스 체계 구축 현황이 중요한 평가요소로 잡았다고 강조했다. 

세션 3에서는, NH투자증권 최창규 팀장이 ESG투자의 현주소와 NH투자증권의 MK-iSelect AI ESG 지수에 대해 소개했다. 그는 과거에는 ESG에 중점을 두었던 회사들의 주가가 대체로 낮았지만 최근에는 MK-iSelect AI ESG 지수가 KOSPI 지수보다 높은 성과를 보이고 있다고 밝히며 핀테크기업들도 ESG 영역에 과감하게 뛰어들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세션 4에서는, 부엔까미노 이수영 대표가 펀세이빙과 ESG라는 주제로 부엔까미노에서는 저축습관 형성, 노후 빈곤율 개선, 금융 문맹률 개선을 통해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지속가능발전소 윤덕찬 대표는 데이터 분석기술이 ESG시장을 어떻게 변화시키고 있는지 소개했는데, 과거에는 평가기관간 다른 평가, 믿기 어려운 정보 공개와 기업에 의존하는 데이터 소싱 등으로 인해 정보 신뢰도는 29%에 불과했지만 데이터, 인공지공을 통해 ESG 활용의 한계를 극복해가면서 앞으로는 인공지능이 산업의 표준이 될 것이라는 강조했다. 또한 한국핀테크지원센터 이기민 팀장은 작년과 달라진 '21년 핀테크 지원사업에 대해 소개하였다. 

한편, 한국핀테크지원센터는 국내 또는 해외기관 등과의 긴밀히 협력하여 웨비나를 지속적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웨비나와 관련된 자세한 일정은 핀테크포털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핀테크 협력에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사전 신청을 통해 참석할 수 있다.

한국핀테크지원센터

whitss@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