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대구 한솔요양병원 의사 부부 첫 백신 접종

권영진 시장, 접종현장 찾아 접종자··의료진 격려

  • 기사입력 : 2021년02월26일 10:41
  • 최종수정 : 2021년02월26일 10:4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구=뉴스핌] 남효선 기자 = 26일 오전 9시를 기해 전국 지자체별로 코로나19 백신접종이 첫 시작된 가운데 이날 오전 9시30분, 대구시 첫 접종자로 선정된 북구 소재 한솔요양원을 운영하는 부부의사인 황순구(61) 씨와 이명옥(60) 씨가 Az백신 접종을 받고 있다. 이날 첫 접종은 해당 접종자에 대한 예진표 확인에 이어 접종이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권영진 대구시장이 참관해 첫 접종자와 접종 의료진을 격려했다. 대구시는 한솔요양병원을 시작으로 요양병원·요양시설 등 210여 곳의 65세 미만 입원·입소자와 종사자 1만2000여 명을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순차적으로 접종한다. 대구시는 요양병원의 경우, 오는 3월 10일까지, 요양시설은 3월 말까지 촉탁의나 보건소 방문접종 또는 보건소 내소접종을 통해 1차 접종을 완료할 계획이다.[사진=대구시]2021.02.26

nulche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