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외신출처 > 로이터

스페이스X, 한번에 위성 143대 지구궤도 배치..."버스 노선 생긴 셈"

  • 기사입력 : 2021년01월25일 14:06
  • 최종수정 : 2021년01월25일 14:0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기 기자 = 일론 머스크의 '스페이스X'가 한 번에 143대의 소형 위성을 우주로 실어나르는 데 성공했다. 143대의 인공위성을 한꺼번에 지구궤도에 배치하는 것은 신기록이다.

24일(현지시간) CNBC 등에 따르면 이날 미 동부시각 오전 10시에 플로리다 케이프 카나베랄에서 스페이스X는 펠컨9 로켓발사에 성공했다.

우편함 크기의 소형 위성 143개를 싣고 우주로 날아가는 '라이드셰어'라는 첫 임무 수행을 위한 로켓발사로, 지난 2017년 2월로 인도 PSLV 로켓이 기록한 104개의 인공위성 운송을 39개 앞지른 것이다.

스페이스X는 이 상품을 '승차공유(Rideshare)'라는 이름으로 200킬로그램 이내 발사체 한 개당 100만 달러에 팔고 있다. 현재 스페이스X는 인공위성 1개당 6200만달러에 팔고 있는 것과는 대조적이다.

이번에 143개의 소형위성은 정부와 민간고객 위성이 133개와 함께 스페이스X 자체 스타링크 위성 10개로 구성됐다. 스페이스X는 향후에도 이런 프로그램을 지속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주선 전문가 필 스미스는 "성공률이 높은 버스노선이 준비된 셈"이라며 "우리는 조만간 콜택시형 우주선노선이라 할 수 있는 로켓랩과 버진오빗 등과 비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보카치카 로이터=뉴스핌] 최원진 기자= 미국 텍사스주 보카치카에 위치한 스페이스X 시험발사장에서 스타십(Starship) 'SN8' 우주선 시제기가 시험발사 성공 후 착륙 시도 과정에서 폭발했다. 2020.12.09

00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