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복지

국내 주요 대학병원장, 8일 의사 국가고시 거부 대국민 사과

  • 기사입력 : 2020년10월07일 20:49
  • 최종수정 : 2020년10월07일 20:4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국내 주요 대학병원장들이 8일 정부서울청사 본관에서 의사 국가고시 거부 문제와 관련해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한다.

7일 의료계에 따르면 최근 의과대학 본과 4학년 학생의 의사 국가고시 재응시 허용 여부를 두고 비난 여론이 거세지자 국내 주요 대학병원장들이 나서 대국민 사과 자리를 마련했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제85회 의사국가시험 실기시험이 열린 8일 오전 서울 광진구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으로 관계자와 응시생이 들어서고 있다. 이날 국시 실기시험 응시율이 14%에 그치면서 기존 1일 3회 실시하던 시험이 1회로 축소 진행됐다. 2020.09.08 mironj19@newspim.com

이 자리에는 김영훈 고려대학교 의료원장을 비롯해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장, 윤동섭 연세대학교의료원 의료원장, 김영모 인하대학교의료원 의료원장이 함께한다.

김영훈 고려대학교 의료원장은 8일 정부서울청사 본관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서 의대생들이 의사 국가고시에 응시하지 않은 문제에 대해 입장을 밝히고 성명문을 발표한다.

김 의료원장은 대국민 사과문을 전한 후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과 마주해 의대생의 의사 국가고시 재응시 문제를 놓고 협의할 예정이다.

89hk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