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반도체·디스플레이

"내 집을 영화관으로" 삼성전자, 프로젝터 '더 프리미어' 국내 출시

트리플 레이저, 초단초점, HDR10+ 등 기능 탑재
구매 고객 대상 다양한 혜택 제공

  • 기사입력 : 2020년10월05일 11:00
  • 최종수정 : 2020년10월05일 11: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가정용 프로젝터 '더 프리미어(The Premiere)'를 5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더 프리미어는 가정 환경에서도 소비자에게 영화관 같은 스크린 경험을 제공하고자 하는 라이프스타일 TV로, '트리플 레이저' 기술을 적용해 차원이 다른 영상 시청 환경을 제공한다. 트리플 레이저는 R(Red), G(Green), B(Blue) 색상을 각각 다른 레이저를 광원으로 사용해 풍부한 색과 밝기를 제공하는 프로젝터 기술이다.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논현동에 위치한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프리미엄 가정용 프로젝터 '더 프리미어'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2020.10.05 iamkym@newspim.com

더 프리미어는 트리플 레이저가 적용된 고급형 모델과 싱글 레이저가 적용된 보급형 모델 2가지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각각 749만원, 449만원이다.

트리플 레이저가 적용된 고급형 모델은 최대 330.2cm(130형)까지 스크린을 확장할 수 있다. 삼성전자의 고화질 기술이 그대로 적용돼 TV에서 구현되는 것과 동일하게 4K 화질을 즐길 수 있다.

또 최대 밝기가 2800 안시루멘(ANSI lumen)으로 밝은 환경에서도 제약없이 고화질 영상을 시청할 수 있다. 200만:1의 명암비를 구현해 어두운 이미지의 표현 능력도 뛰어나다.

더 프리미어는 프로젝터 제품으로는 처음으로 HDR10+와 필름메이커 모드 인증도 공식 획득했다. 필름메이커란 시청자가 TV 등으로 영화를 볼 때 화질 개선과 같은 기능을 비활성화해 영화나 TV프로그램을 제작자의 본래 의도대로 표현하는 기능을 말한다.

또 복잡한 설치 과정 없이 벽 앞에 놓고 쓸 수 있는 초단초점 방식을 적용하고 TV에서 사용 가능한 스마트 기능도 탑재돼 넷플릭스, 유튜브 등의 영상 콘텐츠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더 프리미어는 이날부터 삼성디지털프라자를 포함한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된다. 온라인에서는 네이버 쇼핑 단독으로 이날부터 11일까지 우선 판매되고 이후 다양한 온라인 채널에서 구매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올해 12월까지'더 프리미어'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매칭스크린과 가구장 할인, 티빙 무비 프리미엄 6개월 이용권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추종석 부사장은 "집 안에 자신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꼭 맞는 홈 엔터테인먼트 환경을 구축하려는 소비자가 증가하고 있다"며 "화질과 스마트 기능 등 모든 측면에서 우수한 더 프리미어는 보다 완벽한 홈 시네마 경험을 추구하는 소비자들로부터 많은 선택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iamky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