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대전 중소벤처기업 8개사, 중국시장 수출' 청신호'

비즈니스 상담회서 수출계약 565억원·수출상담 930억원 실적

  • 기사입력 : 2019년11월05일 09:57
  • 최종수정 : 2019년11월05일 09: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대전시는 지난달 29일부터 31일까지 중국 선양과 베이징에서 비즈니스 상담회를 진행해 업무협약(MOU) 3건·계약추진 4835만 달러(565억원)·수출상담 7965만 달러(930억원)의 성과를 거뒀다고 5일 밝혔다.

대전시가 주최하고 대전경제통상진흥원·심양 통상사무소 주관으로 진행한 이번 상담회는 메디스코, 주식회사 마디, ㈜에스디코리아, ㈜엔오엔, ㈜피코팩, ㈜동우엔지니어링, ㈜엠바디텍, ㈜소마바이오 등 8개 업체가 참가했다.

비즈니스 상담회 모습 [사진=대전시]

에스디코리아는 '북경한아투자고문유한공사(北京韓亞投資顧問有限公司)'와 연간 약 525억원의 즉석식품 공급과 중국현지가공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마디는 '요령일통국제무역유한공사(遼寧日通國際貿易有限公司)와 유해기체 흡착제 및 탈취제 수입과 중국 판매 관련 약 35억원의 업무협약을, 메디스코는 온열뜸기로 의료기전문납품회사와 약 3억원의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외에도 엔오엔의 닥터클로 살균탈취스틱, 동우엔지니어링의 콜드체인시스템 등 참가업체의 우수기술과 제품들에 현지 바이어들이 큰 관심을 보이며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시는 이번 비즈니스 상담회에 참가한 기업들에게 상담장 및 차량 임차료·항공료 40%를 지원했으며 기업에 맞는 바이어 발굴 및 매칭과 사전교육을 통한 맞춤형 통역원 지원 등을 제공했다.

시 관계자는 "지역기업들의 중국 진출을 더 적극적으로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해외지사화 사업, 사후 출장관리비 및 물류비 지원 사업 등 다양한 사후관리를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gyun50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