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광양만경제청, 상하이교통대 과학기술원 현판 제막식 개최

한국과 중국 양 기관 간 투자·인적교류·상호협력 기대

  • 기사입력 : 2019년11월05일 09:24
  • 최종수정 : 2019년11월05일 09: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광양=뉴스핌] 박우훈 기자 =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GFEZ)이 지난 4일 청사 내 중국 상하이교통대학교 과학기술원 사무실 개소에 따른 현판 제막식을 개최했다. 

이날 현판 제막식에는 김갑섭 청장을 비롯해 상하이교통대학교 과학기술원 안언(顏彥) 부총경리, 상하이최옥과기유한공사 장우의(張友誼) 동사장 등이 참석했다.

상하이교통대 과학기술원 사무실 개소 현판 제막식 개최 후 기념촬영 모습 [사진=구역청]

이번 기술원 관계자들의 한국 방문에 따라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에도 동일하게 상하이교통대학교 과학기술원 사무실을 개소하게 됐다. 

지난 6월 GFEZ는 중국 상하이교통대학교 과학기술원과 투자프로젝트, 서비스, 정보공유를 위한 상호협력 MOU를 체결하고 기술원 내 광양만권경제구역청 사무실 개소를 한 바 있다.

현판 제막식은 안언(顏彥) 부총경리, 상하이최옥과기유한공사 장우의(張友誼) 동사장의 인사말씀과 김갑섭 청장의 환영 말씀에 이어 상하이교통대학교 과학기술원, 상하이최옥과기유한공사, 광양청 홍보영상 및 브리핑 이후 양 측 간담회로 진행됐다. 

김갑섭 청장은 "상하이교통대학교 과학기술원 사무실을 청사 내에 개소하게 돼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GFEZ와 상하이교통대학교 과학기술원 간 투자, 인적교류, 정보공유 등 상호 협력이 더욱 증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상하이교통대 과학기술원은 2001년 설립된 상하이교통대 소속 연구기관으로 푸동지역, 장쑤성, 장강 삼각주 등 12개 분원이 있으며, 기업 비즈니스 환경 및 플랫폼 제공 및 R&D 기술구매지원, 인력양성, 창업지원, 금융서비스 지원, 각종 투자유치에 주력하고 있다.

wh711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