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해군 2함대 구조작전대(SSU) 혹한기 훈련

  • 기사입력 : 2019년01월22일 16:38
  • 최종수정 : 2019년01월22일 16: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평택=뉴스핌] 이석구 기자 = 해군 2함대사령부(이하 2함대) 구조작전대(SSU Sea Salvage & rescue Unit)가 21일 함대 전반에서 강도 높은 혹한기 훈련을 실시했다.

해군 2함대사령부(이하 2함대) 구조작전대(SSU Sea Salvage & rescue Unit)가 21일 함대 전반에서 강도 높은 혹한기 훈련을 실시했다. 사진은 심해잠수사들이 핀마스크를 착용하고 바다에 뛰어들고 있다.[사진=2함대]

22일 2함대에 따르면 이번 혹한기 훈련은 동계 구조 작전 수행절차 숙달을 통해 구조작전 태세를 향상시키고 어떠한 어려운 상황에서도 완벽한 작전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서다.

​이날 훈련에 참가한 구조작전대원 30여명은 한파에도 불구하고 SSU 특수체조와 맨몸 구보 훈련을 시작으로 최소한의 장비만을 착용한 채 해상을 헤엄치며 특수부대만의 강인한 모습을 과시했다.

​고무보트 패달링 훈련 등으로 강인한 정신력을 배양하고 체력을 향상시켜 동계 구조작전태세를 확립하고 그동안 쌓아온 팀워크를 바탕으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것을 다짐했다.

​구조작전대장 최지민 대위는 "2함대 구조작전대원들은 강추위와 악천후 등 여러 악조건 속에서도 실전과 같은 훈련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욱 강도 높은 훈련으로 완벽한 구조작전태세를 확립하겠다"고 말했다.

lsg00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