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글로벌 특파원

속보

더보기

바이든 지지율 역대 최저 기록…40%대도 하회

기사입력 : 2022년05월21일 02:50

최종수정 : 2022년05월21일 02:50

하반기 미국 중간선거 악재 작용 전망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한국을 방문 중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지지율이 역대 최저치를 경신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20일(현지시간) 주요 외신 등에 따르면 AP통신은 시카고대 여론연구센터(NORC)와 함께 실시한 여론 조사 결과, 응답자의 39%만이 바이든 대통령의 업무 수행을 긍정적으로 평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AP 조사에서 역대 최저치이며, 바이든 대통령 지지율이 40% 하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평택=뉴스핌] 사진공동취재단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오후 경기 평택시 주한 미 공군 오산기지에 도착해 전용기인 에어포스원에서 내리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20~22일 한국, 22~24일 일본을 순차적으로 방문한다. 2022.05.20 photo@newspim.com

응답자의 10명 중 2명만이 미국이 올바른 방향으로 가고 있고 경제가 긍정적이라고 답했다. 한 달 전 조사에서는 10명 중 3명이 긍정적으로 답했지만 줄어 들었다.

또 바이든 대통령의 정책이 경제 회복에 도움이 된다고 한 응답자는 불과 18%에 그쳤다. 응답자의 51%는 바이든 대통령의 정책으로 경제가 오히려 악화된 것으로 느낀다고 답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바이든 대통령의 대응에 대해서도 부정적인 평가(54%)가 긍정적인 평가(45%)를 웃돌았다.

이 같은 역대 최처인 바이든 대통령의 지지율은 하반기 미국의 중간선거에서도 악재로 작용할 전망이다.  

ticktock0326@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尹대통령 지지율 45.3% 취임 후 또 최저치...이유는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5.3%로 2주 연속 하락하며 취임 후 최저치를 나타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종합뉴스통신 뉴스핌 의뢰로 지난 25~28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103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의 지지율은 45.3%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조사 대비 2.3%p 하락한 수치다. 2022-06-29 06:00
사진
조유나양 부모 실종전 '99% 폭락 루나코인' 검색했다 [완도=뉴스핌] 전경훈 기자 = '제주 한 달 살기 체험'을 신청한 뒤 전남 완도에서 실종된 조유나(10) 양의 부모가 실종전 1주일 만에 99% 폭락한 루나 코인을 검색한 사실이 경찰 수사에서 확인됐다. 29일 광주 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압수영장을 집행해 지난달 조양 부모의 포털사이트 활동 이력을 분석한 결과 루나 코인과 수면제·극단적인 선택을 암시하는 인터넷 검색을 한 내역도 파악됐다. 루나 코인 등을 검색한 시기는 조 양 일가족이 실종된 지난달 30일까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2022-06-29 12:29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