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두산건설, 안산 '반월역 두산위브 더센트럴' 이달 207가구 일반분양

재건축 사업 단지...전용면적 59~79㎡
3기신도시 조성지 인접...GTX-C·BRT 교통호재

  • 기사입력 : 2021년10월21일 17:48
  • 최종수정 : 2021년10월21일 17: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우진 기자 = 두산건설은 안산시 상록구 건건동 일대에 '반월역 두산위브 더센트럴'을 이달 분양한다고 21일 밝혔다.

반월역 두산위브 더센트럴은 옛 인정프린스아파트 재건축 사업을 통해 조성된 단지다. 지상 최고 34층·7개동에 전용면적은 59~79㎡로 총 725가구 규모다. 이중 조합원분을 제외한 207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전용면적별 일반분양 가구수는 ▲59㎡ 44가구 ▲75㎡ 162가구 ▲79㎡ 1가구다. 전체 분양 가구가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5㎡ 이하 중소형으로 구성돼 있다.

안산 '반월역 두산위브 더센트럴' 조감도 [자료=두산건설]

단지는 의왕·군포·안산을 잇는 4만1000가구 규모의 3기신도시 조성지와 인접한 수혜단지로 꼽힌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C와 광역 간선급행버스체계(BRT) 노선 등 굵직한 교통호재까지 예정돼 있어 미래가치가 높다.

3기신도시 인접지역에 따른 수혜 기대감 외에도 입지 자체도 우수하다. 단지 가까이에는 반월초와 반월중이 있고 자사고인 안산동산고도 인접해 있다. 반월도서관을 비롯해 반월역 일대 학원가 등 교육 인프라도 갖춰져 있다.

생활 인프라로는 단지 가까이에 다양한 생활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실내체육관인 창말 생활체육시설이 있다. 상록 롯데마트와 지하철 4호선 고잔역과 중앙역 인근 홈플러스·이마트·CGV 등 쇼핑·문화시설 이용도 수월하다. 인근에는 라봉산·치밋산·반월호수공원 등도 있다.

안산시는 입주한 아파트 단지 상당수가 노후화가 심해 새아파트에 대한 기대감이 높은 곳이다. 부동산114 자료를 보면 안산시 전체 아파트 11만9082가구 가운데 입주한지 10년이 넘은 곳은 9만2693가구에 달한다. 전체 단지의 78% 가량이 입주한지 10년이 넘은 셈이다.

두산건설 관계자는 "반월역 두산위브 더센트럴은 경기 서남부 최대 규모 3기 신도시인 의왕·군포·안산 공공주택지구와 인접해 수혜가 기대되며 GTX-C 노선과 BRT 노선 등 교통호재도 논의되고 있다"고 말했다. 

krawjp@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