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중국헝다 2008년 리먼브라더스 파산과 달라', 텐센트 서방전문가 인용 보도

도미노 디폴트 시스템 금융위기 가능성 낮아
대형 부도사태 막기 위해 정부가 개입할수도

  • 기사입력 : 2021년09월22일 18:15
  • 최종수정 : 2021년09월22일 19: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중국헝다(헝다 부동산)의 2조 위안(약 340조원) 채무에 디폴트가 발생하면 2008년 같은 세계 금융위기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는 서방 전문가들의 시각에 대해 중국 포탈 텅쉰(텐센트) 재경이 22일 포브스를 인용해 헝다 사태는 리먼브라더스와 상황이 다르다고 보도했다.

헝다 부동산의 채무위기가 고조되는 가운데 중국 증시는 중추절을 맞아 20일과 21일 연속 이틀 휴장했지만 이기간중 글로벌 자본시장은 헝다 위기의 영향을 받아 일부 주가조정을 받았다.

텐센트 재경은 미국 투자자문기구 LPL Financia의 라인언 더트릭(Ryan Detrick) 수석 전략가를 인용해 추석 명절 전 헝다가 채권 거래를 중단한 것과 관련, '부채 재조정및 디폴트를 향해 한발 더 다가선 것'이라고 전했다.

더트릭 전략가는 다만 일부 전문가들이 헝다의 디폴트가 도미노 부도와 시스템적 금융위기를 초래할 것이라는 주장과 헝다 사태가 2008년 금융 위기 발생시 리먼브라더스 파산과 유사한 상황이라는 주장에 대해서는 동의하지 않는다고 선을 그었다.

중국 매체 보도에 따르면 헝다는 추석 연휴 전 은행에 대해 9월 중 만기 도래하는 채무를 상환할 도리가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이로 인해 헝다 주식을 비롯해 중국 전체 부동산 섹터 주가가 일제 폭락했고 다른 업종 주가에 까지 파장을 미쳤다. 하지만 주말을 포함해 나흘간의 추석 연휴를 지내고 22일 재개장한 중국 증시 상하이지수는 3628.49포인트로 0.4% 상승세를 보여 주목을 끌었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사진=바이두]. 2021.09.22 chk@newspim.com

헝다는 현재 중국 전역에서 모두 1300개의 부동산 개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여기에 고용된 인원만 약 20만 명에 이르며 매년 이 개발 프로젝트를 통해 200만 개의 일자리를 창출해왔다.

헝다 부동산이 2020년 발표한 영업수입(매출)은 총 7000억 위안에 달했다. 하지만 레버리지를 과도하게 일으킨 결과 부채가 약 2조 위안에 이르고 있다. 헝다가 9월 30일 만기도래하는 8400만 달러의 이자를 상환하지 못할 상황이어서 미국 등 세계 자본시장이 큰 압력에 처할 것은 기정 사실이다. 

더트릭 전략가는 헝다의 유동성 위기가 엄중하다는 점에 수긍하지만 미국 리먼브라더스 파산과 같은 식의 붕괴로 이어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투자 은행과 달리 헝다의 상당부분 부채는 주권 펀드와 주식의 형식을 띠고 있다며 이는 은행 등의 기관과 관련이 적다고 지적했다.

더트릭 전략가는 무엇보다 만약 여차하는 상황에서는 중국 정부가 개입해 대형 디폴트를 막을 수 있고 회사도 여타의 자산을 매각해 부채 상환에 충당할 수 있다고 밝혔다.

텐센트 재경은 또 자산관리 전문기업 The Bahnsen Group 전문가를 인용해 헝다 사태는 중국이 금융 시스템과 부동산 시장에 대해 강력한 통제를 할 수 있다는 점에서 리먼브라더스 파산과는 다른 형태로 처리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전문가는 2008년 미국은 리먼브라더스를 인위적으로 구제하지 않았지만 중국은 시스템적 금융위기의 위험이 있다고 판단할 경우 어떤 형태로든 헝다 사태가 가져올 중국 금융시장 및 경제 파장을 줄이기 위해 손을 쓸 수 있다는 주장을 제기했다.

부도를 내서 주인을 바꾸고 자산 매각 등의 방식으로 최대한 부채 규모를 줄이게 한 뒤 남은 부채를 연장하는 방식으로 구조재편이 이뤄질 수 있다는 주장도 나온다. 어떤 형태로든 미국이 리먼브라더스 파산을 방치했던 것과는 다른 형태로 헝다 사태에 대한 대응이 진행될 것이라는 관측이다. 

또한 중국 부동산 개발상들의 은행 대출은 매각 가능한 파생상품 등으로 복잡하게 연결돼 있지 않고 부채 조정도 엄격한 협의와 감독 관리가 필요하다는 점에서 리먼브라더스 파산에 의해 촉발된 2008년 미국발 세계 금융위기와 다르다고 중국및 세계 금융 전문가들은 선을 긋고 있다.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