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당·대표 무시하나"…국힘 주자들, 연일 불참한 尹·崔·洪 저격

  • 기사입력 : 2021년08월05일 20:05
  • 최종수정 : 2021년08월05일 20:0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국민의힘이 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제20대 대통령선거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를 진행한 가운데 유력 후보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최재형 전 감사원장, 홍준표 의원 등이 연일 불참한 것에 대한 쓴소리가 쏟아져 나왔다.

안산수 전 인천시장은 "후보들이 당과 대표를 무시하고 있다"며 "우리가 국민과 함께 하는 프로그램을 많이 해서 가야 한다. 국민 무서운 줄 알아야 한다"고 경고했다.

하태경 의원은 "새로 입당하신 두 분하고 그렇게 복당을 간곡히 요청하시던 분까지 당의 공식 레이스가 시작되자마자 밖으로 돌고 계시는데 각자 개인플레이할 거면 입당을 왜 하셨는지 의문이 안 들 수 없다"며 "당을 존중하고 당과 함께 가야 한다는 걸 명심하셨으면 좋겠다"고 지적했다.

min103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