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국내스포츠

문체부, 프로축구연맹 등과 '생명나눔 유니폼' 장기기증 캠페인

  • 기사입력 : 2021년05월12일 08:52
  • 최종수정 : 2021년05월12일 08: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프로축구연맹, 수원삼성블루윙즈, 제주유나이티드FC, 국립장기조직혈액관리원, 한국장기조직기증원과 함께 12일 저녁7시, 수원삼성블루윙즈와 제주유나이티드FC의 축구 경기에서 '생명나눔 유니폼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누리소통망(SNS)에 영상을 게시하고, 이벤트를 통해 경기 당일 선수들이 착용한 생명나눔 유니폼을 증정할 계획이다. [사진= 문체부]

'생명나눔 유니폼 캠페인'은 한국프로축구연맹 소속 수원삼성블루윙즈와 제주유나이티드FC의 유니폼을 활용해 장기기증 문화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코로나19로 인해 감소한 장기기증 희망 등록자 수를 확대하기 위해 기획됐다.

각 팀 선수들은 장기기증 문화의 중요성을 표현하기 위해 자신의 유니폼 가슴에 상대 팀 유니폼을 심장(하트) 모양으로 재단해 부착한 후 경기를 펼친다.

문체부는 이번 캠페인 모습을 영상으로 담아 문체부 대표 누리소통망(SNS)에 게시하고, 이벤트를 통해 경기 당일 선수들이 착용한 생명나눔 유니폼을 증정할 계획이다.

최보근 문체부 대변인은 "민간과 적극적으로 협업해 문화를 통한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앞장서겠다. 이번 캠페인이 장기기증 희망 등록을 확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