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종합2보] 4월 수출 512억달러 41.1%↑…무역흑자 3.9억달러 그쳐

10년만에 최대폭 증가
6개월 연속 플러스 기록
주요 15대 품목 모두 증가

  • 기사입력 : 2021년05월01일 10:23
  • 최종수정 : 2021년05월01일 10: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4월 수출이 511억9000만달러로 전년대비 41.1% 증가하면서 6개월 연속 플러스를 이어갔다. 이번 스출 증가율을 지난 2011년 1월 이후 10년만에 가장 큰 폭 증가세를 기록했다.

1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4월 수출액은 5115억9000만달러로 전년대비 41.1% 늘었다. 수입액은 508억달러로 33.9% 증가했다. 무역수지는 3억9000만달러로 12개월 연속 흑자를 이어갔다.

◆ 10년만에 최대폭 증가…3년1개월만에 6개월 연속 플러스

산업부는 "이번 달 수출은 지난 10년 동안 가장 큰 폭으로 증가했다"며 "여기에 이번 달 수출액은 2개월 연속 500억 달러를 넘기며, 역대 4월 중 1위를 차지한 것을 보면 기저효과를 배제해도 이번 달 수출이 선전하였다는 것을 알 수 있다"고 분석했다.

4월 수출은 2011년 1월 이후 10년만에 가장 큰 폭인 41.1% 주가했고 3년1개월만에 6개월 연속 증가했다.

일평균 수출도 29.4% 증가해 지난해 10월 이후 7개월 연속 증가했다. 올해 2월 부터는 3개월 연속으로 두 자리대의 높은 증가세가 이어지고 있음

수출액은 2개월 연속 500억달러를 돌파하며 역대 4월 1위를 기록했다. 두 달 연속 500억달러 초과는 연 수출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던 2018년 5~1월 기간을 제외하고 올해 3~4월이 유일하다.

5개월 연속으로 해당 월의 역대 1~2위에 해당하는 수출액을 달성하면서 1~4월 누적 수출액도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최근의 내수 회복과 수출 호조로 기업들의 생산과 투자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이번 달은 수출과 수입이 동시에 30% 이상 증가해 역대 3번째로 월 교역액이 1000억달러를 돌파했다. 역대 교역액 1~5위를 기록한 달은 모두 수출액 500억달러를 상회했다.

기업 생산·투자 활동과 관련된 자본재와 중간재의 이번 달 수입액은 각각 역대 1, 2위를 기록했다. 유가회복에 따른 원유 수입이 급증하며(79.2%) '1차 산품+자본재+중간재'가 4월 수입 증가액의 89%를 차지했다.

◆ 주요 15대 품목 모두 증가…13개 품목 두 자리 증가율 기록

산업부는 "수출이 1년 만에 40%대까지 반등한 것은 반도체, 자동차 등 전통산업이 버팀목 역할을 해준 가운데 바이오헬스, 이차전지 등 신산업이 성장했기 때문"며 "지난달에 이어 모든 품목들이 균형적인 성장을 달성한 것은 우리 수출의 펀더멘탈이 보다 견조해진 것"이라고 평가했다.

지난 7일 부산항에서 출항한 6800TEU급 컨테이너선 'HMM 상하이호'가 수출기업들의 화물을 싣고 미국 LA항으로 출발했다. [사진=HMM]

수출은 15대 주력품목이 모두 증가했고 13개 품목은 두 자릿수 증가율을 기록했다. 반도체는 30.2% 늘면서 10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수출액은 93억4000만달러로 역대 4월 중 2위를 기록했다.

자동차는 73.4% 증가해 4개월 연속 두 자리 증가율을 보였고 수출액은 41억5000만달러로 6년만에 2개월 연속 40억달러를 돌파했다.

석유화학은 수출액46억6000만달러로 지난달 47억5000만달러에 이은 역대 2위의 기록을 냈고 석유제품은 2년4개월만에 2개월 연속 증가, 수출액은 28억8000만달러로 1년 3개월만의 최고치를 달성했다.

바이오헬스와 이차전지는 각각 20개월 8개월 연속 증가해 대표적인 신성장 품목으로서 호조세를 이어갔다. 두품목 모두 역대 4월 최고 수출액인와 11억달러 7억3000만달러를 기록했다.

또한 2018년 1월 이후 처음으로 9대 주요 지역으로의 수출이 모두 증가했다. 특히, 중국·미국·유럽연합(EU) 수출이 모두 역대 4월 수출액 최고치를 경신했다.

중국으로의 수출은 6개월 연속 증가했고, 4개월 연속 두 자릿수 플러스를 기록했다. 미국으로의 수출은 8개월 연속 증가하면서 역대 3위의 수출액을 달성, 최근 5개월 동안 4개달이 역대 상위 5위 안에 들었다.

유럽연합의로의 수출도 8개월 연속 증가, 6개월 연속 두 자릿 수 플러스를 기록해 수출액은 사상 처음으로 3개월 연속 50억달러를 상회했다.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현재의 글로벌 물류 및 부품 차질, 공급망 리스크 등 직면한 과제들도 민관이 합심해 노력한다면 무역 1조불 회복과 수출을 통한 경제 회복에 앞장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올 한해가 새로운 수출 중흥의 전환점이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