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GAM] 월가 큰손들이 기회만 되면 주워 담는 클라우드 종목 4선

기사입력 : 2021년04월01일 07:09

최종수정 : 2021년04월01일 18:52

[편집자] 이 기사는 3월 31일 오후 10시06분 '해외 주식 투자의 도우미' GAM(Global Asset Management)에 출고된 프리미엄 기사입니다. GAM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9000여 해외 종목의 프리미엄 기사를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월가 큰손들의 보유 종목을 살펴보니 클라우드 종목에 대한 애정이 매우 강한 것으로 나타났다.

투자정보 매체 모틀리풀은 운용자산 규모가 1억달러 이상인 기관 투자자 및 헤지펀드들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보유종목을 공시하는 투자 보고서(Form 13F)를 인용, 이들이 선호하는 클라우드 종목 4개로 ▲스노우플레이크(NYSE: SNOW) ▲데이터독(NASDAQ: DDOG) ▲크라우드스트라이크(NASDAQ: CRWD) ▲줌 비디오(NASDAQ: ZM)를 꼽았다.

[사진=업체 홈페이지 캡쳐]

◆ 독특한 운영 모델로 눈길 끄는 스노우플레이크

보고서에서 클라우드 데이터 저장 업체 스노우플레이크의 보유 비중은 4분기 기준 전분기비 14.1% 늘었다. 제프 야스의 서스퀘하나 인터내셔널과 체이스 콜먼의 타이거 글로벌 매니지먼트가 각각 50만4000주를 매수했다.

스노우플레이크는 가장 널리 쓰이는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에 자사 플랫폼을 겹치는 방식의 독특한 운영 모델을 자랑한다. 이를 통해 사용자들은 서로 충돌하는 클라우드를 사용하더라도 매끄러운 데이터 공유가 가능하다.

스노우플레이크는 또한 구독 시스템 대신 사용자들이 사용하는 저장 용량 등에 따라 선불 충전식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이로 인해 더욱 투명한 가격 정책이 가능하다.

월가 큰손들은 스노우플레이크의 이례적일 정도의 빠른 성장세도 흡족한 시선으로 보고 있다. 스노우플레이크는 2021 회계연도에 5억9200만달러의 매출을 거뒀고, 월가는 2024년까지 28억달러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다시 말해 지난해 100배를 넘었던 스노우플레이크의 주가매출액배율(PSR)이 3년 내에 18배로 떨어질 수 있다는 의미다. 가치주가 아닌 스노우플레이크가 기관 투자자들의 관심을 끈 이유다.

투자정보 매체 팁랭크스에 따르면, 지난 3개월 간 스노우플레이크에 대해 투자의견을 낸 월가 애널리스트 18명 중 8명이 '매수', 10명이 '보유'를 각각 추천해 '완만한 매수'의 컨센서스가 형성됐다. 평균 목표가는 294.24달러로 전일 종가인 222.07달러보다 32.5% 높은 수준이다.

◆ 팬데믹에 진가 발휘한 데이터독

보고서에서 애플리케이션 모니터링 및 보안 업체 데이터독의 보유 비중은 4분기 기준 전분기비 18% 가까이 늘었다. 래리 핑크의 블랙록이 200만주를 추가 매수했고, 이스라엘 잉글랜더의 밀레니엄 매니지먼트가 41만주를 주워 담았다.

데이터독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원격근무가 급격히 확산된 틈을 타 진가를 발휘했다. 고객들은 데이터독의 애플리케이션과 모니터링 솔루션으로 사용자 행동을 파악하는 데 큰 도움을 얻었다.

특히 데이터독은 대형 고객사 유치에 큰 성공을 거뒀다. 2019년 연 순환매출 100만달러 이상의 고객사 50곳과 계약을 맺은 데 이어 지난 한 해에만 97곳과 계약을 맺었다.

팁랭크스에 따르면, 지난 3개월 간 데이터독에 대해 투자의견을 낸 월가 애널리스트 14명 중 6명이 '매수', 8명이 '보유'를 각각 추천해 '완만한 매수'의 컨센서스가 형성됐다. 평균 목표가는 120.91달러로 전일 종가인 77.37달러보다 56.28% 높은 수준이다.

◆ 태생이 클라우드인 보안 업체 크라우드스트라이크

보고서에서 사이버보안 업체 크라우드스트라이크의 보유 비중은 4분기 기준 전분기비 7.6% 늘었다. 블랙록이 200만주를 추가 매수했고, 게이브 플롯킨의 멜킨 캐피털 매니지먼트가 75만주를 매수했다.

크라우드스타라이크는 '팔콘'(Falcon)이라는 클라우드 태생 보안 플랫폼을 제공한다. 팔콘은 매주 5조개 이상의 시그널을 모니터링하고 인공지능(AI)을 통해 보안 위협을 파악하는 능력을 빛의 속도로 강화하고 있다.

클라우드 기반이기 때문에 팔콘의 대응 시간과 전반적 비용은 온프레미스(On-premise) 데이터 시스템보다 항상 우월하다.

크라우드스트라이크는 1월에 마감한 분기에 고객사의 63%가 4개 이상의 클라우드 모듈 구독 계약을 맺었다. 불과 4년 전 9% 수준에서 급증한 것이다.

또한 2021 회계연도 고객 리텐션(customer retention) 비율이 98%에 달해, 축적 비율은 82%를 기록했다.

팁랭크스에 따르면, 지난 3개월 간 크라우드스트라이크에 대해 투자의견을 낸 월가 애널리스트 19명 중 17명이 '매수', 2명이 '보유'를 각각 추천해 '강력 매수'의 컨센서스가 형성됐다. 평균 목표가는 253.74달러로 전일 종가인 175.28달러보다 44.76% 높은 수준이다.

◆ 경쟁자 없는 화상회의 솔루션 줌 비디오

보고서에서 화상회의 서비스 업체 줌 비디오의 보유 비중은 4분기 기준 전분기비 3% 이상 늘었다. 블랙록이 180만주, 서스퀘하나가 119만주, 켄 그리핀의 시타델 어드바이저스가 71만4000주를 각각 매수했다.

줌 비디오는 팬데믹 원격근무에 따른 가장 명백한 수혜자다. 26억5000만달러에 달하는 2021 회계연도 매출은 당초 예상을 거의 세 배 뛰어넘는 수준이다.

줌 비디오는 화상회의 솔루션 부문에서 독보적 지위를 점하고 있다. 2020년 4월 기준 미국 화상회의의 42% 이상이 줌을 통해 이뤄져, 2위 업체보다 24%포인트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현재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속도가 나고 경제 활동 정상화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지만 화상회의로의 전환은 영구적 추세로 자리 잡고 있다.

월가는 줌의 매출이 향후 4년 간 100억달러로 네 배 가까이 급증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 전망대로라면 줌 주가는 여전히 저평가된 상태다.

팁랭크스에 따르면, 지난 3개월 간 줌 비디오에 대해 투자의견을 낸 월가 애널리스트 21명 중 8명이 '매수', 11명이 '보유', 2명이 '매도'를 각각 추천해 '완만한 매수'의 컨센서스가 형성됐다. 평균 목표가는 460.06달러로 전일 종가인 313.19달러보다 46.89% 높은 수준이다.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글로벌 투자은행 JP모간의 직원과 인턴들이 화상회의 플랫폼 '줌'에 연결해 회의에 참여하고 있다. 2020.08.11 JP Morgan/Handout via REUTERS gong@newspim.com

 

gong@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추락 또 추락…尹대통령 지지율 29.5%·부정평가 70% 육박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20%대로 떨어진 반면 부정평가는 70%에 육박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0일 발표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뉴스핌 의뢰로 6~8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25명에게 물은 결과 윤 대통령의 지지율은 29.5%로 집계됐다.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2022.08.09 oneway@newspim.com 이는 지난주 대비 4.2%p 하락한 수치로 뉴스핌·알앤써치 주간 정례조사에서 30% 선이 무너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반면 부정평가는 68.0%로 3.3%p 상승하며 최고치를 경신, 70%대를 목전에 뒀다. 긍·부정평가 간 격차는 38.5%p다. 전 지역·연령대에서 부정평가가 긍정평가에 앞섰다. 특히 지지기반인 대구/경북, 부산/울산/경남 지역에서도 부정평가가 2주 연속 과반을 넘어섰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부정 72.0%/긍정 25.3%), 경기/인천(부정 71.5%/긍정 25.4%), 강원/제주(부정 71.7%/긍정 26.2%)에서 부정 평가가 70%를 넘어섰다. 전남/광주/전북 지역에서는 부정평가가 86.8%로 가장 높았다. 이 외에도 ▲대전/충청/세종(부정 64.6%/긍정 33.3%) ▲대구/경북(부정 53.8%/긍정 44.9%) ▲부산/울산/경남(부정 53.9%/긍정 42.8%) 등으로 집계됐다. 연령대별로 보면 ▲18세이상~20대(부정 72.9%/긍정 22.5%) ▲30대(부정 69.0%/긍정 27.7%) ▲40대(부정 76.1%/긍정 22.3%) ▲50대(부정 68.1%/긍정 30.2%) ▲60세 이상(부정 59.5%/긍정 38.6%) 등 전 연령에서 부정 평가가 높게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성별·연령대별·지역별 인구 구성비에 따른 비례할당으로 추출된 표본을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전화 RDD 100%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했다. 응답률은 4.5%, 표본오차는 95%의 신뢰수준에 ±3.1%p다. 통계보정은 2022년 4월 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 기준 성, 연령, 지역별 셀가중값을 부여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oneway@newspim.com 2022-08-10 06:00
사진
[영상] '폭포인가'...콸콸 쏟아지는 빗물에 동작역은 '물바다' [서울=뉴스핌] 조현아 기자 = 지난 8일부터 이어진 서울 지역의 기록적인 폭우로 지하철 9호선 동작역과 선로 일부가 침수됐다. 서울교통공사는 폭우로 침수돼 운행이 중단됐던 지하철 9호선 일부 구간을 9일 오후 2시부터 정상 재개한다고 밝혔다.  hyuna319@newspim.com 2022-08-09 15:03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