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코로나도 이겨냈다" CJ오쇼핑, 우수 협력사 선정...1.4억 인센티브 지급

언택트·홈코노미 트렌드 제품 판매 호조…씨앤에프·온니포유 등 선정

  • 기사입력 : 2021년02월23일 13:28
  • 최종수정 : 2021년02월23일 13: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남라다 기자 = CJ오쇼핑은 작년 하반기 판매 실적이 우수한 협력기업 7곳을 선정해 총 1억4000만원의 현금 인센티브를 지급했다고 23일 밝혔다. 

동반성장위원회와 2019년 3월 체결한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 일환으로, 2019년에 시작해 햇수로 3년째 시행 중이다.

[서울=뉴스핌] 남라다 기자 = CJ 오쇼핑은 작년 하반기 판매 우수 협력사 7곳에 총 1억4000만원의 현금 인센티브를 수여한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은 인센티브 수상 기업 '씨앤에프'의 '장 미쉘 바스키아' CJ오쇼핑 판매방송 화면. [사진=CJ오쇼핑] 2021.02.23 nrd8120@newspim.com

CJ오쇼핑은 동반성장 협약을 체결한 협력사 중 작년 하반기 취급고(실제 판매 금액)와 영업이익을 기준으로 협력사 7곳을 최종 선정했다. 

이 중 영유아 도서 전문회사 '블루래빗'은 제도 시행 이래 네 차례 모두 수상해 눈길을 끌었다.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 '프롬바이오'도 이번에 3000만원을 포함해 세 차례나 수상했으며 친환경 도자기 제조회사 '젠한국'과 주방가전 제조회사 '대경아이엔씨'는 이번이 두 번째 수상이다.

해당 기업들은 우수한 상품력과 기획력을 바탕으로 코로나 시대 트렌드에 맞는 상품을 기획하고 소비자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큰 호응을 얻었다.

학교·학원에 가는 대신 증가한 홈스쿨링 수요에 맞춰 양질의 유아동 콘텐츠와 도서를 개발했고 높아진 면역력과 건강관리에 대한 관심도에 맞춰 건강기능식품 신제품을 개발했다.

특히 씨앤에프는 CJ오쇼핑 단독 골프웨어 브랜드 '장 미쉘 바스키아' 제조사로, 코로나 시대 급증한 골프 인구를 공략한 '고급 가성비' 제품을 만들어 매출이 상승했다. 실내 헬스장 대신 집에서 운동을 즐기는 '홈트'족(族)에게 큰 호응을 얻은 러닝머신 '아이러너' 제조사 '온니포유'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CJ오쇼핑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비대면으로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주에 메일과 유선으로 선정 결과를 알린 뒤 각 협력사 담당 영업부서가 직접 축하 인사와 함께 상패와 시상 판넬을 전달한다.

이호범 CJ오쇼핑 대외협력담당 사업부장은 "두 어려운 상황에서 고통을 실질적으로 분담하며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수익공유형 상생 제도를 계속해서 시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nrd812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