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중기중앙회 , 온·오프 연계 중소기업 베트남 수출 지원

뷰티미용 식품 소비재 등 국내 유망소비재 중소기업 34개사 참여

  • 기사입력 : 2020년12월10일 12:00
  • 최종수정 : 2020년12월10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 = 뉴스핌] 박영암 기자 = 코로나19로 베트남 시장 공략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 중소기업을 위한 '온․오프라인 연계(O2O) 전략수출컨소시엄'이 열렸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9일부터 10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쉐라톤 호텔에서 '2020 베트남 유망소비재 온․오프라인 연계(O2O) 전략수출컨소시엄'을 개최했다.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이번 행사에는 ▲뷰티미용(21개) ▲식품(8개) ▲일반소비재(5개) 등 34개 중소기업이 참여했다.

현지 해외바이어로는 중기중앙회 베트남 현지 아세안사무소에서 사전 섭외한 ▲베트남 온라인쇼핑몰 'Shopee(쇼피)·Sendo(센도) ▲VTV Hyundai(베트남 현대홈쇼핑) 등 70개사가 참여했다.

행사장을 찾은 베트남 현지 바이어들은 전문 통역원의 안내를 받아 참여기업의 제품 쇼케이스에서 제품을 직접 만져보고 체험했다. 또한 행사장에 마련된 상담부스에서 온라인으로 연결된 국내기업과 실시간 화상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O2O 전략수출컨소시엄'은 코로나19로 해외에 나갈 수 없는 국내 중소기업 제품들을 해외 현지에 보내 오프라인 쇼케이스를 만들어 전시․홍보함으로써 해외바이어가 직접 제품을 만져보고 경험할 수 있어 기존 온라인 화상상담의 단점을 보완할 수 있다. 

전혜숙 중기중앙회 무역촉진부장은 "코로나19로 해외시장 공략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O2O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을 통해 보다 많은 중소기업에 수출성과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pya84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