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영상] 천리안위성 2B호 아시아 대기질 첫 공개…"기후문제 개선 기여"

10년간 아시아 전역 대기질 관측할 예정

  • 기사입력 : 2020년11월18일 14:46
  • 최종수정 : 2020년11월18일 14: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환경부, 해양수산부와 함께 천리안위성 2B호에 장착된 환경탑재체에서 관측된 아시아 대기질 자료를 영상화해 18일 최초로 공개했다고 밝혔다.

천리안위성 2B호는 지난 2011년부터 개발해 올해 2월 19일 발사에 성공, 3월 6일 목표궤도에 진입한 후 현재 시험운행에 돌입했다.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환경부, 해양수산부는 천리안위성 2B호에 장착된 환경탑재체에서 관측된 아시아 대기질 자료를 영상화해 18일 최초로 공개했다. [영상=과기정통부] 2020.11.18 yoonge93@newspim.com

공개된 영상은 시험운행 기간 천리안위성 2B호가 관측한 아시아 전역의 이산화질소(NO2), 아황산가스(SO2), 오존(O3) 등 미세먼지 유발물질 분포 현황과 이에 기반한 미세먼지(PM) 추정 농도를 시간대별로 보여주고 있다.

특히, 올해 9월 9일 관측자료에 따르면, 중국 뿐만 아니라 동북아 전역에서 차량 이동이 많은 서울과 베이징 등 대도시 그리고 화력발전소를 포함한 공업지역을 중심으로 이산화질소 농도가 높게 나타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기존 해외 저궤도 위성의 경우에는 일부 관측지역 누락 혹은 구름에 의한 관측의 어려움이 있었다. 그러나 정지궤도 위성인 천리안 2B호는 아시아 전역을 누락없이 관측할 수 있다.

천리안위성 2B호는 최대 3.5×8㎢의 공간해상도로 하루에 약 8회 관측할 수 있는 등 지구와 근접거리에서 관측하는 해외 저궤도 위성과 비교해도 우수한 성능을 보이고 있다.

환경부는 천리안위성 2B호의 대기환경 관측자료의 국제적인 활용 확대와 신뢰성 확보를 위해 대기환경 관측자료를 아시아 국가들에게 공여 및 국제 공동 연구를 추진할 예정이다.

이창윤 과기정통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천리안위성 2B호가 해양서비스를 정상 개시한 데 이어, 대기질 관측영상을 첫 공개하는 등 대기환경 관측 서비스 준비가 원활히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정책관은 "앞으로 대기질 관측영상 서비스가 개시되면 국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는 대기오염 문제와 전지구적인 기후변화 문제 개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환경부, 해양수산부는 천리안위성 2B호에 장착된 환경탑재체에서 관측된 아시아 대기질 자료를 영상화해 18일 최초로 공개했다. [영상=과기정통부] 2020.11.18 yoonge93@newspim.com

yoonge9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