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가요

'놀면 뭐하니', 싹쓰리부터 환불원정대까지 2연타…음원차트 '올킬'

  • 기사입력 : 2020년10월12일 16:43
  • 최종수정 : 2020년10월12일 16: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MBC '놀면 뭐하니?'의 프로젝트 그룹이 음원차트를 휩쓸었다. 혼성그룹 싹쓰리부터 시작해 4인조 여성 그룹 환불원정대가 '돈트 터치 미(DON'T TOUCH ME)'로 차트 올킬에 나섰다.

◆ 엄정화·이효리·제시·화사 파워…환불원정대 '돈트 터치 미'

환불원정대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결성됐으며 가요계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조합인 엄정화, 이효리, 제시, 화사가 뭉쳐 방송 내내 화제를 모았다. 또 각자 만옥, 천옥, 은비, 실비의 부캐로 활약하며 시너지를 발휘했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놀면 뭐하니' 프로젝트 그룹 환불원정대 [사진=MBC] 2020.10.12 alice09@newspim.com

유재석은 신박기획의 대표이자 환불원정대의 제작자 지미유로 분해 환불원정대 멤버들과 남다른 케미를 자랑했다. 환불원정대는 데뷔곡이 나오기 전 과정을 그린 방송은 화제성은 물론, 시청률까지 두 마리 토끼를 잡는데 성공했다.

환불원정대와 지미유의 첫 만남을 그린 방송(8월 29일분)은 13.3%(닐슨, 전국 유료플랫폼가입기준)으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이후 환불원정대의 방송은 11%의 시청률을 웃돌며 싹쓰리 때보다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또 순간 최고 시청률인 13.7%를 기록한 최고의 1분은 음원이 최초 공개되는 '비공식 뮤직비디오' 부분이 차지했다.

환불원정대의 데뷔곡 '돈트 터치 미'는 대중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던 만큼, 지난 10일 오후 6시 발매와 동시에 국내 주요 음원차트를 '올킬'했다. '돈트 터치 미'는 발매 이틀이 지난 현재에도 멜론, 지니뮤직, 네이버뮤직, 플로, 벅스, 바이브(12일 오후 3시 기준)에서 방탄소년단과 블랙핑크의 신곡을 밀어내고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또 '놀면 뭐하니?'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언오피셜 뮤직비디오는 216만뷰를 기록했으며, 빠른 속도로 조회수가 상승하고 있다. 네이버TV에서는 38만뷰를 기록했다. 이외에도 멤버들의 녹음실 현장이 담긴 클립 영상은 많게는 37만뷰, 적게는 26만뷰의 누적 조회수로 남다른 화제성을 자랑하고 있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200만 조회수를 돌파한 환불원정대 '돈트 터치 미' 비공식 뮤직비디오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2020.10.12 alice09@newspim.com

이에 천옥이란 부캐로 환불원정대에 임하고 있는 엄정화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효리야, 요즘의 이 신나는 일들을 만나 언니는 매일이 재밌고 행복해. 함께 할 수 있게 불러줘 너무 고마워. 환불원정대 제시, 화사 너무 사랑한다. 너무 멋있다"며 "오늘 아침 음원차트를 보고 감동한 언니가"라는 소감을 게재하기도 했다.

◆ 싹쓰리부터 2연타 성공…"낯선 조합이 주는 기대감"

'놀면 뭐하니?'는 유재석·비·이효리로 구성된 혼성그룹 싹쓰리부터 시작해 지금의 환불원정대까지 음원차트는 물론, 화제성까지 모두 잡으며 2연타에 성공했다. 싹쓰리는 방송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당시 최고 여자, 남자 솔로 가수인 이효리와 비, 그리고 '국민 MC' 유재석이 뭉쳐 혼성그룹으로 나서 화제를 모았다.

또 가요계에서 보기 드물어진 혼성그룹으로 성공 궤도에 오르면서 남다른 의미를 남기기도 했다. 환불원정대 역시 이미지가 센 여성 아티스트들이 뭉쳐 이목을 집중시켰다. 여기에 지난 2017년 '더 클라우드 드림 오브 더 나인(The Cloud Dream of the Nine)' 이후 3년 만에 가수로 활약하는 엄정화의 모습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가 한껏 고조돼 있었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혼성그룹 싹쓰리 [사진=놀면뭐하니] 2020.07.28 alice09@newspim.com

앞서 엄정화는 방송을 통해 2010년 갑상선샘 수술 후 성대가 완벽하게 회복되지 않은 상태로 노래 부르는 것에 대한 트라우마를 토로하기도 했다. '놀면 뭐하니?'는 각기 다른 개성과 매력을 가진 아티스트의 조합과 더불어 엄정화의 노래 트라우마 극복기를 함께 덧붙였고, 결과는 성공이었다.

환불원정대는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8.5%(2부, 수도권 기준)로 토요일 전체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2049 시청률에서 1위를 차지한 만큼, 음원성적도 1위를 거머쥐었다.

싹쓰리부터 환불원정대까지 2연타에 성공한 만큼, '놀면 뭐하니?'의 프로젝트 그룹에 대한 기대감은 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가요 관계자들은 이러한 성공에 대해 '한 자리에서 보기 힘든 스타들의 조합'이 가장 크다고 입을 모았다.

한 관계자는 "싹쓰리도 마찬가지고 환불원정대 역시 당시 가장 핫한 가수들, 그리고 다시 떠오르고 있는 가수들을 한 자리에 모으면서부터 화제성은 이미 따놓은 당상이다. 가요 시상식에서도 쉽게 볼 수 없었던 조합을 방송을 통해 몇 주간 볼 수 있으니, 방송을 통해 나온 프로젝트 그룹을 향한 기대감은 타 그룹들이 절대 따라갈 수 없는 영역"이라고 말했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