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생활방역 전환, 국민방역 주체로 힘 모아달라"

"지친 국민들, 돌아온 프로야구로 위로 받기를"

  • 기사입력 : 2020년05월06일 14:30
  • 최종수정 : 2020년05월06일 14: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생활방역 전환 첫날인 6일 국민들에게 "생활 속 거리두기 기간에도 이 추세가 이어지도록 한번 더 힘을 모아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SNS에 올린 글을 통해 "어린이날인 어제, 국민의 사랑을 받는 프로야구가 드디어 개막했다"며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께서 '우리 곁으로 다시 돌아온 야구'로 위로받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문재인 대통령. [사진=청와대] dedanhi@newspim.com

문 대통령은 특히 "우리의 프로야구 개막에 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됐다. 미국과 일본에서는 생중계를 했다"며 "세계가 한국 프로야구 개막을 통해 어떻게 방역과 일상을 공존시키면서 스포츠를 즐길 수 있을 것인지 유심히 지켜보며 배우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프로야구 개막에 이어 5월 8일 어버이날에는 프로축구도 개막한다"며 "관중수를 서서히 늘려나가, 경기장에서 직접 즐기실 날도 머지않았다. 스포츠가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하길 바라는 국민들에게 희망이 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이와 함께 "그러려면 스포츠의 개막이 방역과 조화를 이루며 잘 안착될 수 있어야 할 것"이라고 국민의 협조를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또 "오늘부터 사회적 거리두기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바뀐다"며 "전 세계가 놀란 K방역의 성과로 국민들께서 모두 방역주체로 힘을 모아준 결과"라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생활 속 거리두기 기간에도 이 추세가 이어지도록 한번 더 힘을 모아주시라"고 당부했다. 

dedanh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