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마켓·금융

[중국 핫스톡] A·H 코로나 수혜주 4대 제약사, 항서의약 外 실적·주가PK

복성의약, 중국 제약사로 세번째 진단키트 FDA 승인
외자 선호주 항서의약, 오리지널 신약 강자 석약그룹 등

  • 기사입력 : 2020년04월20일 16:57
  • 최종수정 : 2020년04월21일 07:3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강소영 기자=2020년 들어 A주 및 홍콩 증시의 제약 섹터가 강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코로나19라는 대 유행병 사태를 맞아 약품 개발, 백신, 의료기기, 원료약 부문의 제약 종목이 특히 주목을 받고 있다. 올해 들어 현재까지 제약 섹터 종목의 A주 종목 평균 주가 상승률이 30%를 넘어섰다. 

3월 중순 이후 제약 상장사들의 2019년 실적 및 2020년 1분기 예비 실적 발표가 이어지고 있다. 중국 '제약 대장주'로 꼽히는 항서의약(恆瑞醫藥), 복성의약(復星醫藥), 석약집단(石藥集團), 중국생물제약(中國生物製藥)에 대한 자본시장의 관심도 뜨겁다.  이들 제약 대장주들의 실적 및 주가 추이, 향후 성장 가능성 등을 점검해본다. 

 ◆ 항서의약(600276.SH): 외자 선호주

[서울=뉴스핌] 강소영 기자= 2020.04.20 jsy@newspim.com

기업 정보
설립: 1997.4.
영문 회사명: 헝루이메디슨(HENGRUI MEDICINE)
본사 위치: 장쑤성
업종: 의약품 제조
주력 상품: 항암제, 원료약 등
상장 시장: 상하이거래소
시총: 4277억위안(2020.4.20일 기준)

(1) 외자 선호주: 항서의약은 A주 제약 테마주 가운데서도 외자 투자 선호도가 높은 종목이다. 2020년 4월 8일 기준, 외국 기관투자자(QFII)가 보유한 상위 5대 종목(주식 보유량 기준) 순위에서 2위를 차지했다. 후선강퉁 거래에서도 대규모 외국인 자금이 유입됐다. 3일까지 연속 9거래일 외국인 자금이 유입됐다. 이 기간 후강퉁을 통한 거래 규모는 87억5200만 위안, 13억 4300만 위안의 순유입을 기록했다. 8일 이후 주문이 늘면서 외자의 순유출 추세가 나타나고 있다. 

(2) 주가 상승추세: 항서의약의 주가는 2019년 두 배가 치솟았다. 그해 연말 외국 자본의 매도가 이어지면서 주가가 급락하기도 했지만, 전반적인 상승 추세는 꺾이지 않았다. 1000개가 넘는 기관이 투자했다. 중국 제약 테마주 가운데서 가장 많은 기관투자자를 보유하고 있다. 최근 1개월 18개 증권사가 항서의약에 비중확대 투자 의견을 제시했다. 항서의약의 목표 주가도 상승세다. 화시증권은(華西證券) 3월 24일 발표한 보고서에서 항서의약의 목표 주가를 118.72위안으로 제시했다. 

(3) 2019년 실적 급등: 2019년 항서의약은 232억8900만 위안의 영업매출을 기록했다. 2018년 대비 33.7%가 늘면서 매출액 200만 위안 돌파에 성공했다. 순이익은 31.05% 증가한 53억2800만 위안으로 집계됐다. 항암제, 조영제 등 신제품의 매출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항암제 매출이 전년 대비 43.02% 늘어난 105억7600만 위안, 영상 관련 약품의 매출도 32억3000만위안으로 38.97%가 증가했다. 

(4) 5년 새 시총 6배 이상 증가: 항암제로 유명한 항서의약은 시총 4000억 위안(약 69조원) 이상의 중국 대형 제약사로 성장했다. 2015년 항서의약의 시가총액은 610억 위안에 불과했다. 불과 5년 만에 회사 몸값이 7배 가까이 증가했다. 

(5) R&D 규모 확대: 2019년 우수한 실적의 가장 큰 원인인 신제품 출시는 연구개발 투자를 확대한 결과다. 2019년 항서의약의 연구개발 투입 비용은 38억9600만 위안으로 전년 보다 45.9%가 증가했다. 전체 매출에서 연구개발 비용이 차지하는 비중은 16.73%다. 

연구 인력도 확충했다. 2019년 기준 3400명의 연구원이 중국과 외국에 위치한 연구실과 임상의학부에서 신약 제품 개발을 진행 중이다. 

(6) 해외시장 개척 :  항서의약은 해외 시장 진출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프리세덱스 주사제가 미국과 뉴질랜드 식품의약국의 승인을 받았다. 답토마이신 주사제 역시 미국 FDA의 승인을 얻었다. 이바브라딘 염산염 약품도 영국, 독일과 네덜란드 관계 당국의 승인을 받았다. 2020년 해외 시장 개척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항서의약 최근 5년 주가 추이 <그래프=텐센트차이징>

◆ 복성의약(600196.SH/02196.HK) :코로나19 진단키트 FDA 승인

기업정보
설립: 1995.5
영문 회사명: 포선 파마(FOSUN PHARMA)
본사 위치: 상하이
주력 상품: 종합 제약사, 코로나19 진단키트
상장 시장: 상하이,홍콩
시총: 1452.69억 홍콩달러(2020.4.20 기준)

(1) 코로나19 진단시약 FDA 승인: 17일 복성의약의 코로나19 진단키트가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제품은 유전자 증폭기법(RT-PCR) 방식의 진단키트로 복성의약 자회사가 연구개발했다. 중국 기업으로는 세 번째 진단키트로 FDA의 승인을 얻었다. 소식이 전해진 20일 홍콩과 상하이거래소에서 복성의약의 주가가 큰 폭으로 올랐다. 

(2) 2019년 실적 우수, 의료 기기 확대: 2019년 복성의약은 '18년 대비 14.72% 상승한 285억8500만 위안의 매출을 기록했다. 순이익은 37.44억 위안으로 전년 동기 대비 23.96%가 증가했다. 현금 유동성도 32억2200만 위안을 기록, 지난해보다 9.23%가 늘어났다. 

복성의약은 간염 치료제, 항암제, 심혈관 치료제, 중추신경 치료제 등 다양한 질병의 치료제를 제조하는 종합 제약사다. 주력 상품인 통풍 치료제 페북소스타트(Febuxostat), 피타바스타틴 칼슘(Pitavastatin Calcium Tablets), 헤파린나트륨 주사액으로 지난해 각각 105%, 103%와 57%의 매출 증가율을 기록했다.

의료기기 분야에서도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레이저 미용 의료기, 외과수술 로봇 등 의료기기를 중국과 홍콩에 공급하고 있다. 

(3) 기관 매수 추천: 메릴린치는 4월 중순 발표한 보고서에서 복성의약의 목표 주가를 28홍콩달러에서 33홍콩달러로 상향 조정하고, 매수 추천 투자의견을 제시했다. 

복성의약(상하이 A주) 최근 5년 주가 추이 <그래프=텐센트차이징>

◆ 중국생물제약(O1177.HK) : 중국 최대 간 치료제 제약사

기업정보
설립: 2002.2
영문 회사명: 시노 바이오팜
본사 위치: 홍콩, 베이징
주력 상품: 간 치료제
상장 시장: 홍콩
시총: 1452.69억 홍콩달러(2020.4.20 기준)

(1) 중국 최대 간 치료제 제약사 : 중국생물제약은 간 치료제로 유명한 중국 제약사다. 간 질환자가 많은 중국에서 이 분야에 특화된 '간 치료제 최대 제약사'로 꼽힌다.

중국의 B형 간염 보균자는 1억 명이 넘는다. 전 세계 3억 5000만 명 보균자 가운데 약 26%가 중국인인 것이다. 중국의 만성 C형 감염자도 전 세계의 2.5%에 해당하는 1000만 명에 달한다. 알코올성 간질환 환자 비율은 전 세계의 15%에 달한다.

중국생물제약의 약품은 주로 간장 보호 및 전이효소(transaminases 간 손상 지표) 감소와 항 바이러스 제제의 두 종류이다. 중국에 2005년에 출시된 엔테카비르(Entecavir)의 경우 시장 점유율이 60%에 달한다. 이 가운데 중국생물제약의 엔테카비르 약품의 점유율이 45%에 이른다.

중국생물제약은 항암제 분야에서도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2018년 항암제 매출이 31억90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두 배가 늘었다. 항암제 실적 향상은 폐암 치료제 안로티닙(Anlotinib) 덕분이다.

(2) 2019년 실적 예상치 하회 : 2019년 영업매출은 242억3000만 위안으로 기관투자자들의 예상치를 소폭 하외했다. 전년 대비 16.0% 늘었지만, 순이익은 오히려 4.68% 줄었다. 2018년 316.7%의 순이익 증가율과 비교하면 대폭 하락했다. 그러나 새로운 주력 상품으로 부상한 항암제 성장세가 두드러지고, 부데소니드(budesonide) 등 흡입형 호흡기 제제도 신규 매출 창출 상품으로 존재감을 강화하고 있는 점이 높이 평가됐다. 광대(光大)증권, 국태군안(國泰君安)증권은 중국생물제약에 대한 매수 추천을 유지했다.

(3) 태국 최대 기업 자회사: 중국생물제약의 모그룹은 태국 최대 기업인 CP그룹(Charoen Pokphand Group)이다. 중국에서는 정다그룹(正大集團)으로 불린다. 화교가 세운 세계 최대 규모 다국적 그룹으로 산하에 400여 개 자회사를 거느리고 있고, 직원수가 20만 명에 달한다. 

중국생물제약 최근 5년 주가 추이 <그래프=텐센트차이징>

◆ 석약그룹(01093.HK) : 오리지널 신약 강자 

기업 정보
설립: 1998.3
영문 회사명: CSPC Group
본사 위치: 허베이(河北) 스자좡(石家莊)
주력 상품: 항생제, 심혈관 치료제, 해열진통제, 소화제
상장 시장: 홍콩거래소
시총: 1023억 홍콩달러(2020.4.17 기준)

(1) 2019년 실적 우수 : 2019년 영업매출 221억300만 위안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23.8% 증가했다. 오리지널 신약 매출이 대폭 증가하면서 수익성이 개선됐다.2019년 석약집단의 영업매출은 179억3700만 위안으로 집계됐다. 전년 대비 24.8% 증가했다.

(2) 오리지널 신약 성장세: 특히 오리지널 신약의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전체 상품 가운데 오리지널 신약의 비중이 59%에 달해 129억7500만 위안의 수익을 거뒀다. 전년 대비 48.4%가 증가했다. 석약집단은 뷰틸프탈리드 성분의 급성 허혈성 뇌졸중 치료제 NBP(恩必普), 레밤로디핀 (Levamlodipine) 성분 고혈압 치료제 쉬안닝(玄寧) 등의 오리지널 신약을 보유하고 있다. 쉬안닝(玄寧)은 2019년 중국 신약으로는 처음으로 미국 FDA의 승인을 얻었다.

항암제도 매출이 급등하며 주력 상품으로 부상하고 있다.지난해 항암제 매출 증가율은 전년 대비 148.8%를 기록했다. 최근 5년간 항암제 매출이 연평균 87%의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석약그룹 최근 5년 주가 추이 <그래프=텐센트차이징>

 

js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