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현대인이 많이 겪는 증후군 6

  • 기사입력 : 2018년01월19일 16:40
  • 최종수정 : 2018년01월19일 16: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황수정 기자] 증후군은 어떤 질병이 2가지 이상 증후를 나타내는 특징이 있을 때 이런 몇 가지 증후의 모임을 뜻한다. 또 동일환자에게 일어나기 쉬운 징후의 조합이 있는 경우도 해당된다. 각박한 세상 속에서 스트레스에 노출된 현대인들이 겪고 있는 각종 증후군에 대해 알아봤다.

◆ 극도의 피로와 무기력증, '번아웃 증후군(Burnout syndrome)'

'번아웃 증후군'은 의욕적으로 일에 몰두하던 사람이 신체적, 정서적인 극도의 피로감을 호소하며 무기력해지는 현상을 말한다. '탈진 증후군' 혹은 '연소 증후군'으로 불리기도 한다.

대체로 극도의 피곤과 스트레스에서 나타나고, 업무나 일에 적응하지 못하고 삶과 일에 대한 보람을 잃어 자신의 삶에 무가치함을 느낀다. 청소년기에는 과도한 학업 스트레스가 원인이 된 청소년 우울증으로 나타나기도 한다.

◆ 막연한 미래만 꿈꾸는, '파랑새 증후군(Bluebird Syndrome)'

벨기에의 극작가아지 시인·수필가인 마테를링크의 동화극 '파랑새'의 주인공에게서 유래한 증후군으로, 현실에 만족하지 못하고 새로운 이상만 추구하는 증상을 말한다. 급변하는 현대 사회에 발 맞추지 못하고 미래의 막연한 행복만 추구한다.

어머니의 과잉보호를 받고 자라 정신적인 성장이 더딘 사람에게서 주로 나타난다. 최근에는 직업에 만족하지 못하고 여기저기 옮겨다니는 직장인들을 주로 일컫는다. 욕구불만, 갈등, 스트레스 때문에 발생되는 심리적 긴장이 신체적으로 증상을 나타낸다.

◆ 좋은 기억만 남기고픈, '무드셀라 증후군(Methuselah syndrome)'

추억을 아름답게 포장하거나 나쁜 기억은 지우고 좋은 기억만 남기려는 심리를 말한다. 기억왜곡을 동반한 일종의 도피심리다. 과거의 일을 회상할 때 나쁜 기억은 빨리 잊고 좋은 기억은 오래 남겨 미화하는 특징을 보인다.

구약성서에 등장하는 인물 무드셀라의 모습에 빗대어 탄생된 표현이다. 무드셀라는 969세까지 살았다는 최장수 인물로, 나이가 들수록 과거를 회상하며 과거로 돌아가고 싶어하는 성향을 드러낸 인물이다.

◆ 아무것도 결정하지 못하는, '햄릿 증후군(Hamlet syndrome)'

셰익스피어의 작품 속 햄릿이 '죽느냐 사느냐, 그것이 문제로다'고 말한 것에 유래한 증후군으로, 무언가를 선뜻 결정하지 못하는 선택장애나 결정장애를 뜻한다.

정보과잉의 시대에 넘쳐나는 콘텐츠와 상품들로 쉽게 결단을 내리지 못하고 뒤로 미루거나 타인에게 결정을 맡겨버리는 상황에 해당한다.

◆ 과장과 허언의 상관관계, '뮌하우젠 증후군(Münchausen syndrome)'

타인의 사랑과 관심, 동정심을 유발하기 위해 자신의 상황을 과장하고 부풀려서 얘기하는 행동으로 허언증의 일종이다. 주로 신체적 징후나 증상을 의도적으로 만들어내 관심을 이끌어낸다.

18세기 독일 낭만주의에 물들어있던 카를 프리드리히 뮌하우젠이 주변사람들의 주목을 받고자 해보지도 않은 무용담을 꾸녀맸고, 이를 흥미있게 여긴 루돌프 라스페가 그를 소재로 '허풍선이 남작의 모험'이라는 책을 출판하며 더욱더 황당무계하고 기묘한 모험담으로 변해간 데서 유래했다.

◆ 언제나 밝아야 하는, '스마일마스크 증후군(Smile mask syndrome)'

'항상 밝은 모습을 유지해야 한다'는 강박에 사로잡혀 슬픔, 분노 등 솔직한 감정을 제대로 표현하지 못한 채 겉으로는 항상 웃고 있는 증상을 말한다. 겉과 달리 내면은 우울함과 무기력감 등 불안한 심리 상태를 경험한다.

일본 마코토 나쓰메 교수가 처음 규명한 증상으로, 친하지 않은 사람들에게 자신의 솔직한 모습을 보여주기 싫어하기 때문에 생기는 경우가 많다. 복잡한 인간관계, 경쟁, 과도한 업무 등도 원인으로 작용한다. 감정노동자들에게 많이 발견되는 증상 중 하나다. 

 

[뉴스핌 Newspim] 황수정 기자(hsj1211@newspim.com)·사진 게티이미지뱅크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