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일본

일본서 오미크론 감염 첫 확인...'입국 검역서 발견'

  • 기사입력 : 2021년11월30일 17:01
  • 최종수정 : 2021년11월30일 17: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일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새 변이 '오미크론' 감염 첫 사례가 나왔다. 

30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감염자로 확인된 사람은 지난 28일 아프리카 남부 국가 나미비아에서 도쿄 나리타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30대 남성으로,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판정을 받았다.

일본 국립감염증연구소는 오미크론 변이 감염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유전자 염기서열 분석에 들어갔고 오미크론 변이란 결과가 나왔다.

일본은 30일 자정부터 모든 외국인의 신규 입국을 불허하고 있다.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고위험으로 분류된 국가에서 온 자국민은 입국 후 10일 동안 정부가 지정한 시설에서 의무 격리해야한다. 

한산한 일본 하네다 국제공항 출국장. 2021.11.29 [사진=로이터 뉴스핌]

wonjc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