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한강변에 나선형 아파트 나온다...DL이앤씨, 주거용 트위스트 설계기술 특허 출원

독특한 디자인으로 건축물 가치 상승...풍부한 조망·채광 확보
벽체·기둥 없어 다양한 평면 연출 가능

  • 기사입력 : 2021년11월24일 18:06
  • 최종수정 : 2021년11월24일 18:0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우진 기자 = DL이앤씨는 나선형의 아파트를 지을 수 있는 주거용 트위스트 설계기술을 개발해 특허 출원을 마쳤다고 24일 밝혔다.

주거용 트위스트 기술은 층마다 일정한 각도로 회전하며 건물을 쌓아 올리는 방식으로 나선형 건물을 갖추는 설계기술이다. 뉴욕 디일레븐스나 마이애미 그랜드베이 그로브와 같은 해외 트위스트 건축물이 층마다 들쭉날쭉한 평면으로 구성된데 비해 이 설계는 국내 주거시장 환경에 적합하도록 동일한 평면을 유지할 수 있도록 했다. 기존 아파트 건축 공법을 그대로 활용할 수 있어 시공성과 경제성도 확보했다.

주거용 트위스트 건축물 [자료=DL이앤씨]

DL이앤씨는 아파트에 트위스트 구조를 적용하면 독특한 디자인으로 건축물의 가치를 끌어올리는 것은 물론이고 입주민들에게 풍부한 조망과 채광 등 혜택을 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층마다 최적의 조망 시야를 확보하고 기존의 직육면체 아파트에서 주변 동에 일부가 가려져 조망에 불리했던 가구도 트위스트 기술을 통해 추가적인 조망권을 확보할 수 있다.

최근 뉴욕·두바이·상하이 등 해외 대도시에는 기하학적인 외형의 트위스트 건축물이 관광명소로 유명세를 타고 있다. 그러나 국내 주거용 건물에서는 높은 기술력이 요구되는 설계에 까다로운 시공관리·복잡한 평면 구성에 따른 원가상승으로 실제 시공된 사례는 없다.

DL이앤씨는 건축물 한 가운데에 원형의 코어(Core)를 계획하고 이를 둘러싸는 형태로 평면을 배치했다. 트위스트 건물의 문제점인 복잡한 평면 구성을 해결하기 위함으로 이를 통해 원형 코어를 중심축으로 일정 각도로 회전해서 모든 층의 평면을 동일하게 구현할 수 있다.

코어와 외부 기둥만으로 하중을 지지하는 포스트텐션(Post-Tension) 공법을 도입했다. 이 공법은 교량이나 플랜트 공사에 사용되며 코어에서 외곽 기둥까지 강연선을 설치해 바닥이나 천장을 지지해 별도의 벽체나 기둥을 만들 필요가 없다. 입주자의 취향에 따라 스튜디오형 원룸부터 2룸·3룸까지 다양한 가변형 평면을 연출할 수 있고 층간소음도 예방할 수 있다.

DL이앤씨 관계자는 "잘 만들어진 건축물의 외관은 지역의 랜드마크 건물의 위상을 끌어올린다"면서 "서울 한강변이나 수도권·지방의 핵심입지에서 아름다움과 실용성을 갖춘 트위스트 아파트를 조만간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krawjp@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