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DL그룹, 2024년까지 업무용 법인 차량 500대 모두 친환경차로 교체

ESG 경영 강화 차원...이산화탄소 배출량 31.2% 절감
하이브리드 차량 우선 도입 후 전기차로 교체

  • 기사입력 : 2021년08월20일 11:27
  • 최종수정 : 2021년08월20일 11:2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우진 기자 = DL그룹은 2024년까지 업무용으로 사용하는 법인 차량을 모두 하이브리드·전기차 등 친환경차로 교체한다고 20일 밝혔다.

탄소배출 및 온실가스 저감을 위한 조치로 DL그룹은 올해부터 2024년까지 현재 운용중인 500여대 내연기관 차량을 친환경 차량으로 바꾼다. 우선 하이브리드 차량을 도입하고 장기적으로는 충전 인프라가 확보되는 속도에 맞춰 법인차량을 모두 전기차로 교체할 계획이다.

DL그룹 법인차량 전기차 충전 [자료=DL]

하이브리드 차량은 기존 내연기관 차량보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31.2% 절감할 수 있다. DL그룹은 하이브리드 차량 도입이 완료되면 연간 424톤의 탄소배출량을 감소시킬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는 소나무 5만3300그루가 흡수하는 탄소량과 비슷한 수준이다.

DL그룹은 올해 지주사 전환 및 회사 분할과 함께 ESG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건설·석유화학·에너지 등 그룹 계열사 별로 특화된 친환경 신사업을 모색하고 있으며 특히 탄소포집·친환경 소재 개발·신재생 발전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DL그룹 관계자는 "현재 그룹 차원에서 추진 중인 ESG 경영에 발맞춰 친환경 차량 도입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 탄소 배출을 최소화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모색해 ESG 경영을 적극 실천할 것"이라고 전했다.

krawjp@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