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전기차] <下> 중국 수소 전기 신에너지차 르네상스 활짝 중국 차협회 부비서장 밝혀

  • 기사입력 : 2021년06월09일 08:06
  • 최종수정 : 2021년06월09일 08:0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上에서 이어짐> 전기차는 자동차 시장에 신기술과 신체험 신컨셉트의 변화를 일으키고 있다. 정부가 정책적으로 적극 지원 육성하는 가운데 동력 전지 시장규모가 신에너지 차량 시장에 신속한 성장세를 가져오고 있다. 2021년 동력 전지 수요량은 100 GWh(기가와트 시)에 달할 전망이다.

중국 신에너지 차량 산업은 빠른 시장화와 함께 고속 발전 단계에 접어들고 있다. 특히 높은 가성비가 빠른 시장 성장세를 뒷바침 하는 형국이다. 비야디의 스타차량과 홍광 미니 EV 등이 시장 성장을 견인하는 주력군이다.

다국적 자동차 브랜드의 신에너지 전기차 전환이 빠르게 추진되면서 시장 파이를 확대해가고 있다. BMW와 폴크스바겐 도요타 등이 신에너지 차 시장의 26%를 차지하고 있다. 중국 신에너지 자동차 시장에서 다국적 브랜드가 4 대중 한대를 넘는 상황이다.

중국 국산 자동차를 중심으로 한 토종 신예 전기차 기업들의 약진세도 만만치 않다. 웨이라이 리샹 샤오펑 웨이마 등은 2020년 시장 점유율에서 두자리수 대인 10%를 넘었다.

중국 신에너지 전기차 시장의 또하나 특징중 하나는 차량과 전지 분리식 모델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는 점이다. 충전 네트워크도 빠르게 늘고 있다. 웨이라이 웨이마 지리(吉利) 베이치(베이징 자동차) 창안 상치(상하이 자동차) 등이 적극적으로 차와 전지 분리식 모델로 시장을 키우고 있다.

또한 뛰어난 가성비에 힘입어 리튬 인산철 배터리 사용량이 급속히 증가하고 있고 관련 기술도 빠르게 시장화하고 있다. 2020년 인산철 배터리 장착량은 38.3%에 달했다.

 당국, 시장 육성에 초강력 드라이브 

중국은 정책적으로 신에너지 차 산업 육성에 강한 드라이브를 걸고 있다. 특히 신에너지 차량 보조금 정책은 산업 발전에 획기적으로 기여했다. 2009년~2012년 시범 추진, 2013년~2015년 응용 추진 단계를 거쳐 보조금 정책이 계속 추진되면서 산업 발전을 견인해 왔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2021.06.09 chk@newspim.com

2020년 중국 정부는 진환경 자동차 구매 보조금 정책을 2022년 말까지 연장하겠다고 명확히 밝히면서 출구전략에 있어 업게에 충격이 크지 않게 하겠다고 강조혔다. 또한 중국은 신에너지 자동차 산업 발전을 위한 인프라 구축등 구조 개선 사업을 서두르기로 힜다.

중국 당국은 2022년말 보조금 정책이 소멸된 이후에 대응, 후속 보조금 정책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 신에너지차를 위한 인프라 환경 개선, 공공 차량 운영 보조금 정책, 차동차 전기 분리 등 신형 모델 지지, 자체 연구개발(R&D) 지원 등을 주요내용으로 하고있다.

중국 정부는 신에너지 자동차에 대해 자동차 선박세와 구매세, 관세 등 각종 세수에 대해 우대 정책을 실시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 세수 우대정책은 신에너지 자동차 산업의 발전을 지지하는 핵심적인 작용을 할 것으로 관련 업계는 보고 있다.

특히 구매세 면제 혜택 등은 신에너지 차 산업 발전의 커다란 촉진제가 될 전망이다. 면세 햬택이 주어지는 신에너지 차량(NEV)은 230만 대에 달할 전망이다.

중국 자동차 협회는 신에너지 자동차 산업이 본격적인 발전 단계에 접어들었고 시장화가 한층 빠르게 진전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무엇보다 기술 혁신 능력 향상, 비즈니스 모델 혁신 가속, 충전및 배터리 교환 인프라 확장, 신에너지 차의 경제성과 사용 편리성 제고 등이 신에너지 차 산업 발전을 촉진 시킬 전망이다.

중국은 2025년 까지 신에너지 차량 판매 점유율을 전체 차시장의 20% 내외까지 끌어올린다는 방침이다. 그로부터 또다시 10년 뒤인 2035년에는 전기지 등을 위주로 하는 신에너지 차량이 자동차 시장의 주류가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중국은 신에너지 자동차 산업 발전 게획(2021년~2035년)에서 리튬 전지 순 전기 자동차와 하이브리드 혼합식 동력, 연료 전지 자동차를 산업 발전의 3대 종축으로 삼고, 동력전지와 관리 체계, 구동 전기(電機)와 전력 전자, 커넥티드와와 스마트화 기술을 3대 횡축으로 삼아 고질량 혁신 발전을 꽤해나가기로 했다.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