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한중동향

마니커에프앤지, 독자 개발 삼계죽 홍콩 첫 수출

마니커 삼계죽, 미국시장 성공 이어 수출 확대 일로

  • 기사입력 : 2018년09월20일 17:35
  • 최종수정 : 2018년09월20일 17: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효주 기자 = 이지바이오 계열 육가공업체 마니커에프앤지가 한국 고유의 보양식 삼계탕을 응용해서 독자 개발한 삼계죽을 홍콩시장에 처음으로 선보인다. 

마니커에프앤지는 20일 용인공장에서 생산한 홍콩 수출용 삼계죽 1차 생산분 2만팩을 첫 출고했다고 밝혔다. 삼계죽은 홍콩 최대의 건강식품 전문 유통업체인 ‘루상유한공사’ 35개 전 직영매장에서 판매를 시작하게 된다.

마니커에프앤지는 2010년부터 홍콩에 삼계탕을 수출하면서 꾸준히 시장을 넓혀가고 있다. 삼계죽의 소비자 반응은 이미 미국 시장에서의 성공을 통해 입증돼 이번 홍공 진출도 기대감이 높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올해 초 미국에 첫 선을 보인 삼계죽은 상반기 동안 삼계탕의 두 배에 달하는 20여만팩을 판매하는 등 호응을 받았다. 

마니커에프앤지 관계자는 “찹쌀과 대추, 인삼, 손으로 골라 찢어 넣은 부드러운 닭고기가 잘 어우러진 삼계죽은 한 입만 먹어도 진한 인삼향이 입안에 남아 절로 건강해지는 느낌을 들게 한다”며 “모양에 대한 생소함도 없으니만큼 가까운 시일 내에 홍콩에서 음식 한류를 대표하는 보양식으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회사 측은 홍콩시장에서의 반응이 좋을 경우 일본, 대만 등 삼계탕을 수출하고 있는 국가를 포함한 아시아 전역에 삼계죽 수출을 추진하겠다는 계획이다. 

마니커에프앤지 삼계죽. [사진=마니커에프앤지]

 

hj0308@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