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DL 'LG 출신' 전병욱 신임 대표이사 선임..."혁신·인수합병 전문가"

LG유플러스 상무·전무 역임
계열사 성장전략 지원·그룹 가치 향상 기대

  • 기사입력 : 2021년12월15일 16:58
  • 최종수정 : 2021년12월15일 20: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우진 기자 = DL은 15일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전병욱 대표이사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전 대표이사는 LG유플러스 상무와 전무를 역임하면서 한발 빠른 혁신과 대규모 인수합병(M&A)을 과감하게 주도한 전략 전문가다.

전병욱 DL 신임 대표이사 [자료=DL]

올해 지주사 체재로 출범한 DL그룹은 DL케미칼의 미국 크레이튼(Kraton)사 M&A와 DL이앤씨의 글로벌 디벨로퍼 사업확장 등 계열사의 미래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전 대표이사는 계열사의 독자적인 성장전략을 지원하고 조율하면서 혁신을 선도하고 신성장 전략을 설계해 그룹의 가치를 제고할 적임자로 평가 받고 있다.

전 신임 대표이사는 1986년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후 1988년 동 대학 경영대학원을 졸업한 뒤 LG그룹에 입사했다. 2002년부터 2011년까지 LG유플러스에서 전략개발실장·법인사업부장·유통전략실장 등을 역임했다. 2012년부터 2020년까지는 전무로 서비스플랫폼사업부장·최고전략책임자를 맡았다.

krawjp@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