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통신

LG전자, 'G8' 북미 출시...현지 언론 '디자인·성능' 호평

버라이즌 등 이통사용과 언락폰으로 출시

  • 기사입력 : 2019년04월14일 10:00
  • 최종수정 : 2019년04월14일 1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LG전자가 12일(현지시각) 북미시장에 전략 스마트폰 G8 씽큐(ThinQ)를 출시했다. 현지 일부 매체들은 G8의 디자인과 카메라 성능 등에 대해 호평했다. 

LG전자는 북미시장에 전략 스마트폰 G8을 출시했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미국 버라이즌, AT&T, 스프린트, T모바일 등 주요 이동통신사와 함께 전자 제품 유통채널을 통해 언락폰으로 G8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현지 언론들은 G8의 디자인, 사운드, 카메라 성능을 집중 조명했다. IT 매체 씨넷(CNET) 은 "G8은 훌륭한 폰"이라고 소개하며 "슬림하고 매끈한 디자인과 방수기능을 갖췄으며 유선 헤드폰 사용자들에게 희소식"이라고 평가했다.

또 다른 IT 매체 안드로이드 헤드라인은 "카툭튀가 없는 후면 디자인부터 크리스탈 사운드 올레드 디스플레이, 전면 ToF(비행시간 거리 측정) 카메라 센서까지 거의 모든 것이 새롭다"고 전했다.

G8 후면은 카메라 모듈부 돌출이 없으며 디스플레이 자체가 스피커가 되면서 전면에 있던 수화부 리시버가 없어졌다. 외부 스피커에는 사운드의 입체감을 강화해주는 DTS:X 기술이 적용됐다. 

전면에 탑재된 ToF 카메라 센서가 있어 정맥 인식이 가능하며, 인물과 배경만을 구분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인물과 카메라와의 거리를 밀리미터(mm) 단위까지 계산하고, 화면 흐림 정도를 256단계로 조정할 수 있다. 만지지 않고 손동작 만으로 일부 기능을 조정할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이연모 LG전자 MC단말사업부장(전무)은 "차별화된 디자인과 탁월한 멀티미디어 성능을 갖춘 LG G8 ThinQ로 북미 시장 고객들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