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KYD 디데이
글로벌 특파원

BofA "올해 S&P500지수 5400 간다"…월가 최고치 제시

기사입력 : 2024년03월05일 00:23

최종수정 : 2024년03월05일 00:23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뱅크오브아메리카(BofA)가 올해 미국 주식시장이 기존 예상보다 더 큰 폭의 강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BofA 증권의 사비타 수브라마니안 미국 수석 주식·퀀트 전략 책임자는 4일(현지시간) 연말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 전망치를 기존 5000에서 5400으로 상향 조정했다. 이는 UBS가 지난달 20일 제시한 수치와 같이 월가 최고치로 지난 1일 종가보다 약 5.1% 높다.

CNBC에 따르면 BofA가 제시한 S&P500지수 연말 목표치는 월가 평균치 5032보다 약 5%가량 높은 수치다.

BofA는 금리와 인플레이션의 큰 폭 변동성 속에서도 미국 기업들의 마진이 개선됐다는 점에 주목해 연말 S&P500지수 목표치를 높여 잡았다.

수브라마니안 전략가는 "기업들이 글로벌 비용이 저렴한 곳에서 생산하는 방식과 저렴한 자본에 기인한 성장에서 효율성과 생산성으로 이동하며 개선된 마진이 안정적으로 지속할 가능성이 보인다"고 진단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 건물.[사진=로이터 뉴스핌] 2024.03.05 mj72284@newspim.com

다만 수브라마니안 전략가는 S&P500지수가 연초 이후 두 달간 8%나 급등하는 등 주식시장이 강세를 보이면서 추가 강세에 대한 강한 신념의 열기가 다소 식었다고 설명했다.

BofA는 지난달 S&P500지수의 상승분 중 45%를 단 4개 종목이 주도했다는 사실을 지적하고 상승 폭이 상당히 좁았다고도 평가했다.

수브라마니안 전략가는 역사적으로 볼 때 주식시장이 후퇴한다고 해도 단기에 그칠 것으로 판단했다. BofA에 따르면 1929년 이후 5%가량의 주가 하락은 1년에 평균 3차례 이뤄졌으며 10%의 조정은 단 한 차례만 발생했다. 수브라마니안 전략가는 최근 4개월간 의미 있는 주가 하락이 진행되지 않았다고 언급했다.

BofA는 오는 11월 5일 대선 이후 시장에서 불확실성이 제거되며 주식이 연말 랠리를 펼칠 수도 있다고 전망했다.

S&P500지수는 지난달에만 5% 넘게 뛰며 월가에서 낙관론을 강화하고 있다. 연내 연방준비제도(Fed)의 기준금리 인하 개시 기대감과 인공지능(AI) 발 기술주 랠리는 연초 이후 주식시장 강세의 주요 배경이다.

UBS는 지난달 S&P500지수 연말 목표치를 5150에서 5400으로 올렸으며 골드만삭스도 5200으로 목표치를 상향 조정했다. 

mj72284@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4.10총선] 민주당 175석·국민의힘 108석…조국혁신당 12석 '돌풍'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제22대 총선 지역구 개표가 사실상 마무리된 가운데 총 254개 선거구 중 더불어민주당이 161곳에서, 국민의힘은 90곳에서 각각 승리했다. 11일 오전 8시 기준 비례대표 개표율도 99.57%로 마무리 수순인 가운데, 총 46석 중 국민의미래 17석, 더불어민주연합 12석, 조국혁신당 11석, 개혁신당 1석을 확보했다.  국민의미래와 더불어민주연합이 각각 2석을, 조국혁신당이 1석을 추가로 더 확보할 것으로 예상돼, 비례대표는 국민의미래 19석, 더불어민주연합 14석, 조국혁신당 12석, 개혁신당 1석이 예상된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개표 상황실에 자리하고 있다. 2024.04.10 leehs@newspim.com 지역구 의석과 합하면 범야권은 180석 이상의 거대 의석을, 여권은 100석을 조금 넘기며 개헌 저지선을 가까스로 확보한 모양새가 된다. 이날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개표 결과에 따르면 오전 8시 개표율 99.87% 기준 민주당은 지역구 161곳, 국민의힘은 90곳에서 각각 당선을 확정했다. 새로운미래와 개혁신당, 진보당도 각각 1곳에서 승리했다. 전체 122석 수도권의 경우 민주당이 서울 48곳 중 37곳을 확보했다. 경기에서는 60곳 중 53석을, 인천에서는 14곳 중 12곳을 차지하며 대승을 거뒀다. 반면 국민의힘은 서울 11곳, 인천 2곳, 경기 6곳을 확보하는 데 그쳤다. 충청도에서도 민주당이 총 19곳 중 13곳에서 승리했다. 민주당은 대전 7개 선거구도 싹쓸이하는 데 성공했으며 세종에서도 1석을 확보했다. 국민의힘은 부산 18곳 중 17곳, 대구 12곳 전체, 울산 6곳 중 4곳, 경상도 29곳 중 26곳에서 승리하며 TK, PK에서의 강세는 이어갔다. 전라도 20개 선거구는 민주당이 석권했다. 광주 역시 8곳 모두 민주당이 차지했다. 강원도의 경우 8곳 중 국민의힘이 6곳, 민주당이 2곳에서 각각 승리했다.  oneway@newspim.com 2024-04-11 08:36
사진
尹 "국민 뜻 받들어 국정쇄신...민생 안정에 최선" [서울=뉴스핌] 박성준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총선에서 나타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고 경제와 민생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관섭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에서 브리핑을 열고 윤 대통령이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야당의 협조 없이 민생 현안 법안 처리가 어려운데 대통령의 말씀을 야당과 협조, 소통에 나서겠다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나'라는 질문에 "그렇게 해석하셔도 좋다"고 답했다.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결과 더불어민주당이 지역구 161석과 비례대표 14석으로 175석을 확보하며 단독으로 과반 의석을 차지했다. 반면 여당인 국민의힘은 지역구 90석·비례대표 18석으로 총 108석을 얻어내며 '탄핵·개헌저지선'(100석)을 지켜내는 데 그쳤다. [서울=뉴스핌] 윤석열 대통령이 1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에서 의대증원·의료개혁 관련 '국민께 드리는 말씀'을 발표하고 있다.[사진=대통령실] 2024.04.01 photo@newspim.com parksj@newspim.com 2024-04-11 11:12
안다쇼핑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