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정책

중국 대륙 '월병경제' 들썩, 3조여 원 규모 추석 월병 시장대전 포성

코로나19 종식 소비심리 개선 월병 판매 증가 추세
'집안 일 둥글게 둥글게' 기원, 월병 시장도 호황

  • 기사입력 : 2021년09월06일 12:30
  • 최종수정 : 2021년09월06일 12: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중추절(추석)이 두 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중국의 송편격인 웨빙(月餅, 월병) 시장이 들썩이고 월병경제가 달아오르고 있다.

중국의 월병 판매 최대 피크타임은 통상 추석 1주일 전인데 올해는 2주 전 부터 전국에 월병 판매 대전의 포성이 울려 퍼지고 있다. 상하이뉴스 TV는 한 인기 월병 가게 앞에 장사진을 이룬 고객 대열 영상을 소개하면서 5시간을 줄을 서야 월병을 구입할 수 있다고 보도했다.

월병은 우리의 송편처럼 중국인들이 중추절(추석)에 먹는 음식이다. 모양은 작은 빵과 같고 속은 곡물과 견과류 고기와 과일 등 다양한 재료로 채워져 있다. 라오쯔하오(老字號, 유서깊은 전통기업) 등 전문 대기업들이 만들어 빵이나 과자처럼 유통시키고 있다는 점이 집에서 빚어 자가 소비하는 우리의 추석 송편 문화와 다르다.

최근들서는 박물관 고궁등 전통 문화 기관, 대형 호텔들이 전문 대기업 또는 라오쯔하오와 합작 형태로 시장에 진출, 추석 월병 대전이 해가 갈수록 격화하고 있다.

포탈 신문 왕이(網易) 재경은 최근 중국 판 '위드 코로나' 격인 '코로나19 통제 상시화 시대'를 맞아 경제 활동과 친지 회합 등 대규모 모임이 전면 자유화된 가운데 월병 판매 시장이 호황을 보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추석 일주일 전인 6일 중국 베이징의 한 마트에 중국 추석 전통 식품인 월병이 전시돼 있다.  2021.09.06 chk@newspim.com

월병은 둥근 모양이 나타내는 것 처럼 단합의 상징이다. 중국 전통 문화의 대표적 음식으로서 사람들은 예로부터 둥근 모양의 월병이 집안 대소사와 나라 사정을 원만하게 해준다고 믿는다. 월병에 대한 대중들의 이런 정서가 현대에 와서도 '월병경제'를 뒷바침하는 근원이 되고 있다.

이런 배경하에서 월병 시장은 시간이 갈수록 계속 팽창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2015년 131억 8000만 위안이었던 중국 월병 시장규모는 2020년 205억 2000만 위안으로 증가했다. 업계 예측에 따르면 2021년에도 중국 월병시장 전체 매출 규모가 218억 1000만 위안으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왕이 재경은 업계의 설문 조사 통계를 인용. 2021년 추석에도 월병을 구입하겠다고 밝힌 응답자가 83%를 넘었다고 밝혔다. 소득이 높아지면서 월병 주종 구입 제품 가격대도 높아지고 있다.

중국의 월병은 낱개로도 판매되지만 통상 6개들이 한 상자로 유통된다. 가격대는 상자당 100위안 대 이하부터 500위안 짜리 이상까지 다양한다. 설문 조사 결과 상자당 100위안~199위안 구간대 구입 희망자가 27.5%, 200위안~299위안대 구입 희망자가 33.3%에 달했다.

오랫동안 월병 시장의 주종 제품이었던 99위안 대 제품 비중은 2020년 29.2%에서 12% 대로 급감했다. 품질이 고급화하고 가격도 올라가는 중국 소비 시장 업그레이드의 한 단면을 보여주는 현상이다. 상자당 가격 300위안~399위안과 400위안~499위안 대 제품을 구매하겠다고 밝힌 소비자도 각각 14.2%, 8.4%으로 2020년에 비해 모두 늘어났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사진=포탈 왕이재경]. 2021.09.06 chk@newspim.com

왕이 재경은 당국의 통계와 업계 보고서를 인용해 중국 전역의 월병 제조 기업이 2만 4000개 업체에 달한다고 전했다. 월병 기업은 전국적으로 분포해 있지만 그중에서도 광동성이 3055개 업체로 가장 많다. 다음으로 허난성과 광시자치구가 각각 2300개 업체로 뒤를 잇고 있다.

광둥성의 월병은 업체 수에서도 드러나듯 중국 월병 중 전국적 브랜드로 가장 인기가 높다. 3000여 개 광동성 기업이 중국 월병 시장의 50%를 점유하고 있는 점은 광동성 월병의 인기를 단적으로 드러낸다.

전통 월병의 속이 대체로 견과류 위주인데 비해 최근에는 젊은이들의 취향을 고려해 상큼한 맛의 각종 과일 속을 넣은 개량 월병 출시도 늘어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꿀 배와 여지, 두리안 맛의 월병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월병 시장의 터주대감 격인 라오쯔하오 들도 건강 식품 개념을 가미한 개량 월병을 앞세워 전통적 시장 우위를 되찾기 위해 안감힘을 쏟고 있다. 쑤저우 다오샹춘(蘇州稻香村) 과 싱화러우(杏花樓) 등은 올해 추석 영양을 대폭 강조한 건강 월병으로 시장 공략에 나섰다.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