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경제 > 경제일반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 인체자원 99만명분 확보 성과

1365편 논문·109건 특허등록 성과
정밀의료 및 바이오헬스 산업 기여

  • 기사입력 : 2021년06월10일 10:32
  • 최종수정 : 2021년06월10일 10: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신성룡 기자 =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이 혈액, 조직 같은 인체자원 99만 명분을 확보해 1365편의 논문, 109건의 특허등록과 출원 등 성과를 거뒀다. 

질병관리청 국립보건연구원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은 '한국인체자원은행사업'을 통해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 2020 연보'를 발간했다고 10일 밝혔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확보한 99만 명 인체자원은 보건의료 R&D의 활용에 필수적인 임상정보와 연계돼 보건의료 연구·산업에 활용되고 있으며 총 3597개 과제에 분양됐다. 

국립보건연구원은 보건의료 연구개발(R&D) 및 바이오헬스산업에 활용되는 인체자원의 확보, 관리 및 활용에 관한 지원체계 구축을 위해 '한국인체자원은행사업(Korea Biobank Project)' 을 수행했다.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은 질병관리청이 수행한 연구와 조사사업 등으로부터 수집된 대규모 인구집단 인체자원 43만 명을 확보했으며 전국 대학병원에 기반을 둔 17개 인체자원 단위은행은 한국인체자원은행사업의 지원을 받아 질병기반 인체자원 56만 명을 공개했다.

이번에 발간된 연보에는 한국인체자원은행사업을 통해 확보한 인체자원의 확보·관리 및 활용 현황에 대해 연도별, 기관별 현황이 상세하게 소개됐으며 인체자원 활용 가치 고도화를 위한 한국인체자원은행네트워크 및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의 다양한 사업 내용이 수록됐다.

관련 연보는 책자 및 전자파일 형태로 제작해 국내 관련 산업계, 학계, 연구계 등에 이달 중 배포할 예정이며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 누리집(http://nih.go.kr/biobank) 에서도 열람 및 내려 받기가 가능하다.

박현영 은행장은 "향후 영문 연보, 영문 누리집 등을 통해 국제 공동연구 및 협력에도 활용할 수 있도록 소개 자료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drag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