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중수본 구성 100일, 여러분이 있기에 국민 안심할 수 있다"

"내일부터는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 땀과 정성이 만든 성과"
과일·떡 도시락 700인분 중대본으로 보내 관계자 격려

  • 기사입력 : 2020년05월05일 11:00
  • 최종수정 : 2020년05월05일 11: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어린이날이자 코로나19에 대응하는 범정부 컨트롤타워인 코로나19 중앙사고수습본부 구성 100일인 5일, "여러분이 있기에 국민은 안심할 수 있다"고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SNS 메시지를 통해 "검역과 의료지원, 자가격리 관리, 마스크 공급, 개학 준비 등 국민이 필요로 하는 곳에 항상 여러분이 있었다"며 "아직도 마음을 놓을 수는 없지만 이제 코로나19 사태는 빠르게 안정돼 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문재인 대통령. [사진=청와대] dedanhi@newspim.com

문 대통령은 "내일부터는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하게 된다"며 "밤낮없이, 휴일도 반납하고 100일을 달려온 여러분의 땀과 정성이 만든 성과"라고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 어린이날에도 치열하게 방역 전선을 지키고 있을 여러분을 생각한다. 대통령으로서 매우 든든하고 고맙다"면서 "여러분이 있기에 국민은 안심할 수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코로나19의 완전 종식을 위한 여러분의 각오와 다짐이 국민의 일상을 끝까지 지켜줄 것"이라고 치하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메시지와 함께 과일·떡 도시락 700인분을 중대본으로 보내 고생하고 있는 직원 및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dedanh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