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농림수산

임준택 수협회장 "폭염따른 고수온·적조피해 만전 기해달라"

경남 통영일대 양식장 찾아 어업인 격려

  • 기사입력 : 2021년08월06일 10:35
  • 최종수정 : 2021년08월06일 10: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오승주 기자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이 지난 5일 통영 일대 양식현장을 찾아 올여름 폭염에 따른 고수온과 적조 피해 대비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임 회장은 이날 통영 일대 양식장에서 현장을 점검하고 어업인들을 격려했다. 고수온 특보는 지난달 15일 전남지역에 첫 발령된 후 지난달 29일 전국 연안으로 확대됐다.

[세종=뉴스핌] 오승주 기자 =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왼쪽)이 통영시 산양읍 일대에 위치한 양식장을 찾아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자료 = 수협] 2021.08.06 fair77@newspim.com

임 회장은 "어업인들의 자기주도적인 예찰 및 방제활동이 중요하다"며 "피해 발생에 대비해 자연재난 대응체계를 사전에 철저하게 준비해달라"고 지시했다.

수협중앙회는 고수온·적조 대책반을 구성해 어업인 피해복구와 신속한 양식재해보험금 보상을 지원하고 있다.

양식보험 미가입 어가가 피해를 입었을 경우 500만원 이상의 피해가 발생한 조합원 어가당 100만원 이내의 재난지원기금을 지원한다.

수협 관계자는 "혹서기 양식어업인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대응 매뉴얼 강화 및 유관기관과의 협조를 통해 유사시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fair7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