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인천

인천 공사장서 변압기 철거하던 50대 남성 감전

  • 기사입력 : 2021년04월06일 09:05
  • 최종수정 : 2021년04월06일 09:0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인천=뉴스핌] 홍재경 기자 =인천의 물류창고 신축공사장에서 변압기 철거 작업을 하던 50대 남성이 감전돼 크게 다쳤다.

6일 인천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9시 45분께 인천시 서구 오류동 한 물류창고 신축공사장에서 A(59)씨가 변압기를 철거하던 중 감전됐다.

A씨는 화상을 입는 등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당시 A씨는 전기 공급이 차단된 것으로 알고 변압기 철거에 나섰다가감전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작업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안전수칙 준수 여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hjk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