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전남도 목재자원 활용 경진대회서 영암군 최일환씨 '다반' 우수상

  • 기사입력 : 2019년12월23일 17:34
  • 최종수정 : 2019년12월23일 17: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영암=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영암군은 '2019년 전남도 목재자원 활용 경진대회' 목공예분야에서 영암읍 역리에 거주하는 최일환씨의 '다반'이 우수상을 수상하고 김유호씨의 '날개없는 천사', 박용곤씨의 '경대'가 본선에 진출하는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우수상을 수상한 목공예품 '다반'은 다과상등 다용도로 활용하기 위해 제작됐으며 자투리 느티나무를 재활용해 썩은 부분을 오려내어 창살모양기법을 도입하고 다리부분은 짜맞춤 전통기법으로 제작해 전통적인 느낌을 표현했다.

[영암=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영암군은 '2019년 전남도 목재자원 활용 경진대회' 목공예분야에서 영암읍 역리에 거주하는 최일환씨의 '다반'이 우수상을 수상하고 김유호씨의 '날개없는 천사', 박용곤씨의 '경대'가 본선에 진출하는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23일 밝혔다.[사진=영암군] 2019.12.23 yb2580@newspim.com

수상자 최일환씨는 영암군 역리에 제재소를 운영하면서 평생 목재산업 육성을 위해 노력했으며 목재의 건조·제재·가공·제조시설 등을 자동화해 현대화 된 목공예 공방시설을 갖추고 영암지역내 목공예에 관심이 많은 사람을 모집, 교육 및 실습을 통해 목공예품 제작, 정보교환 등을 이뤄 목재자원 이용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 경진대회에서는 모두 116점이 응모했으며 1차 서류심사에서 50점, 2차 본선심사에서 최종 14점이 우수작품으로 선정됐으며 선정된 우수작품은 순천정원지원센터 아트홀(1층)에서 오는 31일까지 전시된다.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