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경제

베트남, 내년 6.8% 경제성장 목표

  • 기사입력 : 2019년10월21일 18:45
  • 최종수정 : 2019년10월21일 18: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베트남 정부는 내년 6.8%의 경제성장률과 7%의 수출증가율 달성을 목표로 잡고 있다고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21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쑤언 푹 총리는 TV를 통해 생중계된 의회 연설에서 내년 경제 목표를 이같이 밝히고 2020년 베트남 인플레이션은 4%를 밑도는 수준이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와 함께 올해 수출증가율은 7.9%, 인플레이션은 2.7~3%로 전망했다.

지난 3분기 베트남 국내총생산(GDP)은 전년 동기 대비 7.31% 성장하며 2018년 초 이후 가장 가파른 성장세를 기록했다. 미국과의 관세전을 벌이고 있는 중국으로부터 기업들이 이탈하면서 베트남 제조업에 대한 외국 투자가 증가하면서 베트남은 수혜를 입고 있다.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 [사진=로이터 뉴스핌]

g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