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정치 청와대·총리실·감사원

속보

더보기

"국정운영에 홈런을"...尹대통령에게 빨간 방망이 선물

기사입력 : 2022년05월26일 15:04

최종수정 : 2022년05월26일 15:04

세종청사 사무실 방문, MZ세대 직원 등 격려
국제사회 책임 이행, "ODA 사업 열심히 해달라"

[서울=뉴스핌] 차상근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정부세종청사를 찾아 근무중인 직원들을 만나 격려하는 자리를 가졌다.

윤 대통령은 이날 세종특별자치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 첫 정식 국무회의를 주재하기 위해 방문한 길에 청사 사무실을 찾아 직원들과 만났다.

이날 오전 11시25분께 국무회의를 마친 윤 대통령이 국무위원들과 함께 국무조정실 기획총괄정책관실로 들어서자 직원들은 박수를 치며 준비한 케이크와 꽃다발로 환영했다.

[서울=뉴스핌]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첫 정식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2022.05.26 photo@newspim.com

또 한 남성 직원이 리본을 맨 빨간색 방망이를 건네자 "감사하다"고 인사를 한 뒤 휘들러 보였다. 이를 선물한 직원은 "(윤 대통령이) 야구를 좋아한다고 들었다"며 "국정운영에 홈런치시라는 의미"라고 취재인에게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이어 국제개발협력본부를 방문한 자리에서 "제가 취임사에서 얘기했지만, 우리가 결국 이제 국격에 맞게 국제사회에서 책임을 이행을 해야 되기 때문에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을 열심히 해주십시오"라고 요청했다.

또 경제조정실에서 직원들을 만난 자리에서는 "우리나라가 재도약하고 함께 잘사는 국민의 나라가 되기 위해 경제적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는 빨간색 권투장갑 한 쌍을 선물 받고서는 선물한 직원과 장갑을 한 쪽씩 나눠 낀 채 트레이드 마크인 어퍼컷 세리머니를 해 보였다. 윤 대통령은 동시에 "규제 혁파"라고 외치며 "경제조정실 화이팅"이라고 외쳤다.

윤 대통령은 또 이상민 행정안전부장관 등과 함께 옥상정원을 방문해 세종시의 행정중심복합도시(행복도시) 안내도 등을 살펴보고 조소연 청사관리본부장으로부터 행복도시 개발상황 등에 대해 설명을 들었다.

윤석열 대통령은 점심시간에는 청사내 컨벤션센터에서 MZ세대 직원 36명과 오찬을 겸한 간담회를 가졌다. MZ세대 지구언들의 환호성 속에서 입장한 윤 대통령은 6개 테이블을 돌며 일일이 악수를 나눴다.

윤 대통령은 "여러분들이 소신껏 즐겁게 일할 수 있도록 제가 밀어드리고 이렇게 하면 우리 대한민국 정부라는 배에 큰 성과를, 우리 대한민국 국민이라고 하는 손님들을 배에 잘 모시고 아주 즐겁고 안전하게 멋진 항해를 할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여러분들 보니까 아주 마음도 편하고, 이 배가 나가는 데 전혀 문제가 없을 것 같다"고 했다.

skc8472@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尹대통령 지지율 45.3% 취임 후 또 최저치...이유는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5.3%로 2주 연속 하락하며 취임 후 최저치를 나타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종합뉴스통신 뉴스핌 의뢰로 지난 25~28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103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의 지지율은 45.3%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조사 대비 2.3%p 하락한 수치다. 2022-06-29 06:00
사진
[단독] 가상거래소 코인 90% 거래 금지? 금융위 '증권형코인' 규제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 = 금융위원회가 코인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이중 증권형 코인(STO)을 자본시장법으로 규제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럴 경우 증권형 코인을 기존 가상자산거래소에서 취급할 수 없게 돼 가상자산거래소들이 존폐 위기에 처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7일 금융당국과 정치권에 따르면 금융위 자본시장과는 코인의 증권성 여부를 검증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마련중이다.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과제이기도 한 만큼, 금융당국에서 증권형 코인에 대한 규율방안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윤 정부는 국정과제로 가상자산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규제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2022-06-28 06: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