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오세훈 이재명 비판에 김인호 서울시의회의장 "정치평론보다 시정 집중해야"

  • 기사입력 : 2021년07월05일 10:58
  • 최종수정 : 2021년07월05일 10: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최근 야권 대선주자 이재명 경기지사를 연이어 비판하고 있는 오세훈 서울시장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의회 김인호 의장이 "정치평론보다 시정에 집중해달라"고 지적했다.

김인호 서울시희외의장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에 '오 시장의 정치평론에 대하여'라는 글을 올려 "1000만 시민의 삶을 짊어진 서울시장의 자리에서 시정에 집중하기도 모자란 시간인데 정치평론에 나선 오 시장의 모습이 우려스럽다"고 일침했다.

앞서 오 시장은 최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이재명 경기지사를 향해 "국민 편가르기에 역사를 이용하는 모습을 개탄한다, 한 시대를 풍미했던 미숙한 좌파 운동권 논리를 이용해 당내 지지는 얻을 수 있을지 몰라도 미래세대의 지도자가 되긴 어렵겠다"며 비판한 바 있다.

김 의장은 "서울시의회 의장으로 정책적인 각론이 다르더라도 서울시민 지원에 대한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겠다는 의지로 시정방향에 협조해왔다"며 "오 시장도 그런 무거운 책임감으로 정책을 준비하셨으리라 못내 생각해오기도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1000만 시민 앞에 더 겸손하고 무거운 마음으로 서주길 바란다"며 "계속 정치발언이 간절하시다면 차라리 대선출마를 일찌감치 선언해 서울시정의 불투명성을 제거해주는게 옳다고 생각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그런 마음은 아닐 것이라고 짐작한다"며 "위기 속에서 시민의 불안함을 능숙하게 해결하는데 집중해달라"고 덧붙였다.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김인호 의장 페이스북 2021.07.05 donglee@newspim.com

dong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