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동부교육지원청, '새학년·새학기 마음백신 이모티콘' 나눔

내달 2일 오후 2시부터 선착순 배포

  • 기사입력 : 2021년02월26일 06:00
  • 최종수정 : 2021년02월26일 06: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서울시교육청 산하 동부교육지원청(교육장 서경수)은 새학년·새학기를 맞아 '채미니(瘥美伲)와 친구들의 마음백신'이모티콘을 제작해 내달 2일부터 무료로 배포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이모티콘 나눔 행사는 서울시교육청 지원을 받아 기획했다. 코로나 상황 속에서 새학년·새학기를 맞이하는 학생 및 서울교육공동체 모두에게 위로와 격려의 응원 메시지를 전달하고 심리 정서를 지원하는 데 목적이 있다.

[사진=동부교육지원청] 정광연 기자 = 2021.02.25 peterbreak22@newspim.com

총 16종으로 구성된 이모티콘에 등장하는 6개의 캐릭터들은 모두 마스크를 쓴 모습을 하고 있다. 위로·격려뿐 아니라 코로나 예방을 위한 홍보도 함께한다.

이모티콘은 다음달 2일 오후 2시부터 총 3만4000명에게 선착순 무료 배포된다. 동부교육지원청 학교통합지원센터 카카오톡 채널을 추가하면 누구나 받을 수 있다.

특히 이번 마음백신 이모티콘은 관내 유채민(서울면동초 1학년), 문예진(동대문중 1학년), 윤지영(송곡여중 3학년), 곽시은(경희여고 1학년) 총 4명의 학생들이 직접 만든 캐릭터로 제작돼 의미가 크다.

'채미니와 친구들의 마음백신'에서 소녀의 모습을 한 대표 캐릭터의 이름인' 채미니(瘥美伲)'는 '병이 나아 아름다워지는 우리'라는 한자 뜻을 가진 말로 해당 캐릭터를 도안한 학생의 이름을 소리 나는 대로 표기한 것이다. 우울감을 극복하고 감염병을 이겨내어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어 줄 '마음백신'이 되기를 바라는 학생들의 마음을 담았다.

'채미니' 캐릭터를 만든 유채민 학생은 "이모티콘 선물을 받고 의사 선생님과 간호사 선생님, 친구와 코로나로 힘든 모든 분들이 힘을 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머리에 새싹이 있는 캐릭터 '앵두와 치즈클로버'를 창작한 문예진 학생은 "이모티콘을 만드는 것이 꿈이었다. 좋은 기회를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며 소감을 말했다.

동부교육지원청은 앞으로도 코로나 일상으로 심리적인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과 서울교육공동체를 위한 마음방역 프로그램 등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peterbreak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