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JYP엔터, 올해 니쥬·스트레이키즈·있지 활동에 주목" - KB증권

  • 기사입력 : 2021년01월22일 08:54
  • 최종수정 : 2021년01월22일 08: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세원 기자 = KB증권은 JYP엔터(JYP Ent.)에 대해 올해 소속 아이돌 그룹 니쥬(NiziU)와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있지(ITZY) 등의 해외활동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다만 목표주가는 갓세븐(GOT7)의 계약만료에 따른 순이익 추정치 하향 조정으로 기존의 5만5000원에서 5만1000원으로 내렸다.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아이돌 그룹 스트레이 키즈가 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9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에서 축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2020.01.08 dlsgur9757@newspim.com

KB증권은 올해 4분기 연결기준 JYP엔터의 매출액을 전년 동기 대비 9.3% 감소한 402억원으로 추정했다. 영업이익은 12% 줄어든 119억원으로 컨센서스(122억원)에 부합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해 4분기 가온차트 탑100 기준 앨범 판매량은 △트와이스 48만장 △갓세븐 34만장 △스트레이 키즈 20만장 등이다. 이외에 일본에서 니쥬의 싱글 1집 'Step and a step'이 40만장 판매된 것으로 파악됐다.

올해는 니쥬와 있지 등 소속 그룹들의 해외활동을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여기에 최근 무서운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스트레이 키즈의 행보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선화 KB증권 연구원은 "올해 일본에서 니쥬의 성과가 본격적으로 반영되고, 연간 앨범 판매량 100만장을 돌파한 스트레이 키즈의 가파른 성장세가 기대되는 시기"라며 "있지는 이날 데뷔 이후 첫 영어 앨범을 발매하는 등 해외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그러면서 "해외활동 비중이 늘어나면 로열티성 매출이 증가하면서 마진이 개선되는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신인 보이그룹 발굴 오디션 프로그램 LOUD가 방영될 예정"이라며 "JYP엔터는 지속적으로 신인그룹을 선보임으로써 캐시카우 역할을 하는 트와이스와 함께 꾸준히 신성장동력을 모색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saewkim9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