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서울시, ‘함께서울 정책박람회: 언제 어디서나, 민주주의 서울’ 개최

20~21일 서울광장, 최다 공감 시민제안 정책 5개 공론

  • 기사입력 : 2019년09월16일 15:48
  • 최종수정 : 2019년09월16일 15: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서울시는 ‘언제 어디서나, 민주주의 서울’을 주제로 20일부터 21일까지 서울광장에서 ‘2019 함께서울 정책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다양한 시민 참여로 이뤄지는 대규모 정책토론축제인 이번 박람회는 스웨덴 이색 정치토론축제인 ‘알메달렌 정치박람회’를 서울에 맞게 도입해 올해 8회째를 맞았다.

[사진=서울시]

그동안 현장에서 수기 방식으로 제안‧접수가 이뤄졌다면 이번 박람회에선 온라인 ‘민주주의 서울’에 접수된 의견 중 공감 혹은 의견이 많았던 주제를 중심으로 다양한 형태의 5개 공론장을 운영한다. 각 공론장은 100명 정도씩 참여할 수 있는 규모로 마련한다.

5개 공론장별 토론 주제는 △나도 서울시 정책제안가 △미세먼지 시즌제 시민 대토론회 △2019 시정 협치 공론 공유의 장 △마을과 민주주의 공론 △서울시민숙의예산 톡!톡!톡! 등이다.

'나도 서울시 정책제안가'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함께 하는 공론장이다. 박람회 현장에서 어린이‧청소년들이 직접 참여해 ‘놀권리’를 주제로 토론하고 이를 통해 발전시킨 제안을 시민제안 플랫폼인 ‘민주주의 서울’에 올릴 예정이다.

미세먼지 시즌제 시민 대토론회는 민주주의 서울에서 시민제안 참여도가 높은 환경 분야 공론장으로 미세먼지 저감 방안을 논의한다. 금년 12월 추진 예정인 미세먼지 시즌제 도입을 위해 시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서울시 추진방안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한다.

시정 협치 공론 공유의 장은 ‘노래하듯 춤추듯 공론하는 민주주의 서울’을 주제로 6개 시민 단체가 참여해 총 6개 정책을 발제‧제안한다.

마을과 민주주의 공론은 마을공동체분야 전문가와 서울시 마을공동체 정책, 서울형 주민자치회 주민활동 지원, 마을의 사회문제 해결 등에 대해서 함께 논의하고 토론하는 과정을 거쳐 새로운 정책 제안을 이끌어 낸다.

서울시민숙의예산 톡!톡!톡!(talk!talk!talk!)은 서울시가 올해 최초로 도입한 ‘시민숙의예산제’ 소개와 숙의과정에 시민참여를 확대해 정책을 발전시킬 수 있는 방안에 대한 주제로 열띤 공론을 펼친다. 서울시민숙의예산제 시범운영 결과도 공유한다.

이밖에도 시민들이 시정에 참여하고 토론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서울광장 곳곳에서 양일 간 열린다.

20일 잔디광장 안에 캠핑장 분위기를 연출해 삼삼오오 자유롭게 토론하는 ‘서울 속 정책캠핑’이 열린다. 21일에는 인기 유튜버 3명이 서울시 정책을 소개하고 유튜브로 생중계하는 ‘유튜버 열전’이 펼쳐진다. 공론장이 운영되지 않는 시간을 활용해 내가 생각하는 민주주의를 그려보는 ‘내가 그리는 민주주의’는 이틀 내내 만나볼 수 있다.

서울시는 이번 공론장을 통해 나온 의견과 내용을 바탕으로 올 12월 ‘포스트 정책박람회’를 개최한다는 방침이다.

조미숙 서울시 서울민주주의담당관은 “이번 정책박람회는 온라인에 올라온 다양한 정책을 오프라인 공론장에서 숙성시키는 자리다. 온‧오프라인 시민 참여를 연결하는 새로운 시도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일상의 민주주의를 실현하는 장으로서 민주주의 서울 플랫폼을 활성화하고 온·오프라인에서 시민과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peterbreak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