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서울시, ‘시민과 함께하는 서울살림 토론회’ 개최

19일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
내년 예산편성 시민참여로 민주성 강화

  • 기사입력 : 2019년09월16일 14:14
  • 최종수정 : 2019년09월16일 14: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서울시가 시민과 함께하는 ‘2020~2024년 중기지방재정계획’ 수립 및 ‘2020년 예산편성’에 나선다.

시는 19일 오후 2시부터 한국프레스센터(19층)에서 강태웅 서울시 행정1부시장과 강동길 서울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부위원장, 윤영진 계명대학교 명예교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시민과 함께하는 서울살림’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박병희 한국지방재정학회 부회장(순천대 경제학과 교수)의 ‘서울시 재정수요 수렴기구 설치 운영방안’ 기조발제로 시작하며 백일헌 서울시 재정기획관의 ‘2020~2024년 서울시 중기지방재정운용 방향‘. 김태명 서울시 예산담당관의 ’20년 재정운용여건 및 예산편성방향‘ 등의 발제가 이어진다.

발제가 끝난 뒤에는 윤영진 계명대학교 명예교수를 좌장으로 예산 및 재정분야 전문가와 시민참여예산위원 등이 참석해 서울시 재정운용에 대한 제언, 시민참여 확대 방안. 올해 처음으로 실시한 시민숙의예산제 실시 사례 등에 대한 토론이 진행된다.

서정협 서울시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토론회는 민선7기 핵심사업 성과창출을 극대화하기 위한 재정운용의 기틀을 제대로 만들기 위해 시민의 다양한 목소리를 더 듣고 소통하는 자리”라며 ”많은 시민들이 토론회에 참여해 생산적인 공론의 장으로 거듭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peterbreak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